로딩 중입니다.

모바일 웹에서 볼래요

로딩 중입니다.

전문가 여행기

뒤로

 

 

퇴근 시간의 지하철은 언제나 만원입니다. 



퍼즐 맞추기 하듯, 조금이라도 틈새가 보일라치면 어느 사이엔가 그 틈으로 사람이 들어차죠. 전 2호선을 타고 집으로 갑니다. 꽉꽉 들어차는 사람들에 밀려 지하철 한쪽 끝에 가 서곤 하죠. 어느 날엔가는 제 앞에 아주머니가 한 명 뒤돌아 계셨는데 그 아주머니 쪽에서 고소한 냄새가 나는 겁니다. 달큼한 냄새. 옥수수였습니다. 역 주변 가판대에서 사셨을 것 같은 옥수수 하나. 아주머니는 연신 그 옥수수를 손으로 훑고 계셨습니다. 그렇게 해서 애기 주먹으로 한 줌만큼 옥수수 알이 모아지면 그걸 단숨에 입 안으로 털어 넣으시고 참 맛있게도 잡수셨습니다.


덩달아 옥수수가 얼마나 먹고 싶었는지요. 그러다가 순간 이곳이 시골집 평상 위였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나무 그늘 아래 시원한 나무 평상을 펴놓고, 큰 대자로 뻗어 한숨 늘어지게 자는 겁니다. 옆에는 막 쪄내 김이 모락모락 나는 옥수수와 포삭포삭한 감자가 있어도 좋겠고, 시원한 수박이 있어도 좋을 것 같아요. 들쩍지근한 미숫가루에 얼음 동동 띄워 들이키고도 싶고요, 새콤달콤한 포도 한 송이 알알이 따먹어도 참말 좋겠습니다. 얼마쯤 배가 부르면 무얼 할까요? 그때는 기분 좋게 책을 읽는 겁니다. 모로 누워 읽어도 좋고 배 깔고 누워 읽어도 좋습니다. 그득 차오른 배만큼이나 마음도 풍성하게 채워줄 몇 권의 책, 소개해드릴게요. 휴가 때 읽음 딱 좋을 거에요.

 

 

 

 




빗어 넘긴 머리를 곱게 쪽진 할머니가 당신 무릎에 우릴 누이고

바람 따라 머리칼 어루만지며 들려줄 것 같은 옛 이야기.

그러나 지금 옛 이야기를 들려주실 분들은 바로 이 서양 할아버지입니다.

 

 

바로 장 자끄 상뻬(Jean-Jacque Sempe).

 

 

 

  




그 특유의 그림으로 우리에게도 꽤 익숙한 분이죠. 프랑스 출신의 이 할아버지 그림은 시골 토담집처럼 담백하여 보는 마음에 소소한 즐거움을 일으킵니다. 콧잔등을 간지럼 피는 바람같달까요. 그림도 글도 더없이 간결합니다. 조금의 덧도 보태지 않은 그림을 보면 이상하게도 마음은 풍성하게 차오릅니다. 이 분의 책으로는 ‘얼굴 빨개지는 아이’, ‘속 깊은 이성 친구’, ‘자전거를 못타는 아이’ 등등의 작품이 있고요. 몇 년 전 도서관에서 이 할아버지의 책을 대여할 때만 해도 들고 다니기엔 조금 커다랗지 싶은 크기의 그림책이었는데 요즘에는 가방 속에 쏙 들어갈 수 있게 발간되었습니다. 얼마 전에는 60년에 르네 고니시가 글을 쓰고 장 자끄 상뻬가 그림 그린 '꼬마 니콜라'가 영화화되기도 하였죠. 포스터 한 번 보시겠어요?




 

 

 

이번에는 폴 빌리어드의 ‘위그든 씨의 사탕 가게’입니다.

 

 

 

 




어째 좀 낯이 익을 이야기일 수도 있습니다. 그가 어렸을 적 이야기를 엮어 쓴 에세이 '위그든 씨의 사탕가게'중 하나의 이야기가 중학교 국어 교과서에도 실렸거든요. 제목은 '이해의 선물'. 사탕 가게 아저씨 위그든 씨가 네 살배기 어린 아이한테 어떤 도전을 받습니다. 훗날 그 소년도 어른이 되어 다시금 어린 친구에게서 도전 아닌 도전을 받게 되고요. 무슨 이야기인지 궁금하신가요? 조금 힌트를 드려볼까요? 입 안에 침이 고이도록 달디 단 사탕 한 움큼을 사려면 도대체 얼마나 필요한 걸까요?




 이번에는 땀이 삐질삐질 나는 어느 작은 방으로 자리를 옮겨보겠습니다.

 


작은 방에 팬티 하나만 걸친 네 청춘이 마작을 하고 있습니다.

에어컨 대신 선풍기 하나가 탈탈탈 돌아갈 뿐입니다.

바로 일본 작가 요시다 슈이치의 ‘워터’ 이야기입니다.

 

 

 




흔히 요시다 슈이치는 재미도 있으면서 무엇 하나 빠뜨리지 않는, 대중문학과 순수문학 둘 다 놓치지 않는 작가라고 말합니다. 인간 심리 묘사에 탁월한 작가죠. 일본에서 가장 주목받는 작가 중에 하나입니다. 한국에서도 많은 인기를 얻고 있어 여러 번 한국을 방문하기도 했습니다. 저도 요시다 슈이치의 책을 좋아해서 여러 권 읽었어요. 그중 얇으면서도 어쩐지 그네들의 청춘에 가슴이 두근거리게 만드는 이 책을 소개해볼까 합니다.


이 책을 보고 있노라면 문득 일본 영화 ‘워터보이즈’가 떠오릅니다. 그 파랗고 파란 수영장 물. 푹푹 찌는 더위 한가운데, 그래서 수영장 물도 미지근해졌지만 여전히 그 속에서 수영 연습을 하는 이 17살 소년들은 곧 있을 수영 시합을 대비해 부지런히 연습을 합니다.  물속에서도 땀이 흘러내릴 정도로 말이죠. 분명 물속에서 수영을 한다는데도 웬일인지 이열치열이라는 말이 떠오를 정도죠? 이 네 청춘은 요즘의뜨거운 하늘처럼 쉼 없이 작열하는 정열을 가졌습니다. 때론 이런 생각도 하죠.


“가끔 이런 생각이 들 때가 있다. 어쩌면 지금 우리들은, 절경 속을 지나는 줄도 모르고 같이 걷는 동료들과의 대화에 정신이 팔려 있는 여행자들로, 우리가 지금 얼마나 아름다운 경치 속에 둘러싸여 있는지 깨닫지 못하는 건지도 모른다. 하지만, 여행이란 건 그 목적지보다 함께 걷는 길동무가 더 중요한 게 아닐까?”


마지막 책장을 덮을 때면 왠지 모르게 가슴이 부풀어 오릅니다. 잊고 지냈던 고등학교 시절, 보고 싶은 친구. 문득 어느 것 하나 그립지 않은 게 없습니다. 내 마음에도 소독약 냄새 지독한, 그러나 땀방울이 스며들어 그 수면이 1cm 정도는 높아졌을(왠지 찝찝한가요?) 수영장이 일렁입니다. 그래서 그들의 수영 시합은 과연 어떻게 되었을까요?




그리고 전,

내일부터 휴가랍니다!!!!


(* 책 표지 그림은 yes24에서 옮겨 왔습니다. )

정보제공 | Get About 트래블 웹진
낟나 낟나

어느 출판사에서 고전문학을 편집하고 있는, 아직 걸음마 배우고 있는 새내기 편집자입니다. :-) http://blog.naver.com/aswismine

  • 좋아요 0

관련 지역 여행기

댓글 0
여행, 오빠랑, 연인, 가족, 가이드, 휴양지, 리조트, 자유여행, 1박 2일, 3박 4일, 4박 5일, 인천 출발, 김포공항, 추천 일정, 가이드북, 지도, 여행 후기, 여행기, 가볼만한 곳, 추천 맛집, 추천 쇼핑, 질문과 답변, 실시간 최저가 호텔/숙박 가격 비교, 추천 호텔, 추천 숙박, 추천 리조트, 무료 호텔, 무료 숙박권, 무료호텔 응모, 무료 숙박권 응모, 무료 항공, 무료 항공권, 특가 항공, 특가 항공권, 최저가 항공권, 실시간 항공권 가격비교, 알뜰 항공권, 항공권 응모, 에어텔, 패키지, 미니가이드북, 미니 가이드북, 홍콩,마카오,오사카,후쿠오카,도쿄,타이베이,가오슝,타이중,베이징,상하이,칭다오,싱가포르,방콕,푸껫,세부,보라카이,코타 키나발루,파리,로마,런던,바르셀로나,크로아티아,이스탄불,뉴욕,하와이,미서부,괌,시드니,제주,전주,경주,수원,화성,안산,대부도,홍콩 여행,마카오 여행,오사카 여행,후쿠오카 여행,도쿄 여행,타이베이 여행,가오슝 여행,타이중 여행,베이징 여행,상하이 여행,칭다오 여행,싱가포르 여행,방콕 여행,푸껫 여행,세부 여행,보라카이 여행,코타 키나발루 여행,파리 여행,로마 여행,런던 여행,바르셀로나 여행,크로아티아 여행,이스탄불 여행,뉴욕 여행,하와이 여행,미서부 여행,괌 여행,시드니 여행,제주 여행,전주 여행,경주 여행,수원 여행,화성 여행,안산 여행, 대부도 여행,HongKong,Macau,Osaka,Fukuoka,Tokyo,Taipei,Kaohsiung,Taichung,Beijing,Shanghai,Qingdao,Singa-pore,Bangkok,Phuket,Cebu,Boracay,Kota Kinabalu,Paris,Rome,London,Barcelona,Croatia,Istanbul,Newyork,Hawaii,WesternAmerica,Guam,Sydney,Jeju,Jeonju,Gyeongju,Suwon,Hwa-Seong,Ansan Daeb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