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 중입니다.

모바일 웹에서 볼래요

로딩 중입니다.

이것만은 알고가자

뒤로

교통 카드

오이스터 카드 Oyster Card

오이스터 카드는 런던 교통국에서 제공하는 파란색의 스마트 교통카드이다. 충전방식에 따라 버스카드, 트래블 카드, 시즌티켓 등으로 사용되며 지하철, 버스 트램 등을 이용할 수 있다. 오이스터 티켓 샵이나 지하철 역의 티켓 머신 혹은 티켓 판매소에서 구매할 수 있고 이때 보증금 5 GBP를 지불해야 한다. 그 후 사용할 만큼의 금액을 충전(Top-up)하면 존(ZONE)에 상관없이 바로 사용 가능하다. 여행이 끝났을 시에는 창구에서 보증금과 함께 돌려받을 수 있다. 홈페이지에 오이스터 카드를 등록할 경우 카드를 분실해도 보상받을 수 있다. 환불 시 외국인인 경우 신분증을 보여줘야 하니 이를 기억하자.

오이스터 카드는 'pay as you go' 방식과 'Travelcards' 방식이 있다. 'pay as you go'는 사용할 만큼 금액을 자유롭게 충전하는 카드이며, 사용할 때마다 잔액이 표시되어 모자랄 것 같으면 충전하면 된다. 지하철 피크 타임(월~금, 06:30~09:30 / 16:30~19:30 공휴일 제외)때는 요금이 더 비싸니 이 시간을 피해 이용하는 것이 좋다. 타임 적용은 오이스터 카드 터치 기준이며, 버스와 트램은 피크 타임 시간이 적용되지 않는다. 또한 오이스터 카드는 1일 최대 한도 금액을 초과하면 더 이상의 금액이 청구되지 않는 장점이 있다.

트래블 카드 Travel Card

트래블 카드는 선불식 정기권으로 존 별로 1일, 7일, 1개월, 1년으로 나뉜다. 그 기간만큼 해당 존에서는 지하철, 버스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트래블 카드를 구입할 때 존을 지정해서 사기 때문에, 존 밖으로 나올 시에는 오이스터 충전식을 병행하며 사용해야 한다. 대부분 주요 관광지는 1-2존에 모여 있기 때문에 시내의 관광지만 본다면 1-2존 트래블 카드를 추천한다. 트래블 카드는 사용 시작하는 날에 구매해야 하며, 미리 사두면 날짜가 차감되어 무용지물이 될 수 있다. 최근에는 오이스터 카드에 트래블 카드를 충전(Topup)시키면 같이 사용할 수 있게 되어있지만, 종이 트래블 카드도 여전히 존재한다. 사용 날짜가 종이에 적혀 있으며, 버스 이용시에는 기사에게 날짜를 보여주면 되고 지하철은 개찰구에 넣으면 자동으로 다시 나온다.원데이 트래블 카드는 종이로밖에 발급이 안되며, 이 또한 피크 타임(월~금, 09:30 이전)에는 금액이 더 많이 나가니 참고하자. 또한 기차역에서 트래블 카드를 구입하면 사용기간 내에 주요 관광지 입장료가 할인된다.

TIP! 2 for 1 할인제도
2 for 1은 런던 탑, 런던 아이, 마담 투쏘, 런던 동물원, 런던 던전, 크루즈 등 런던 여행 시 가볼만한 150여 개의 관광지 입장료를 할인받을 수 있는 제도이다. 우선, 내셔널레일 표시가 있는 트래블카드 혹은 기차 티켓이 있어야 한다. 그다음 티켓이 있는 두 사람이 관광지 매표소에서 할인바우처와 티켓 두 장을 같이 제시하면 입장권을 50% 할인 받을 수 있다. 두 사람이 가면 한 사람이 공짜라고 하여 그 이름도 2 for 1. 할인바우처를 다운받을 수 있는 사이트로 가서 본인이 가고 싶은 여행지를 미리 봐두고 사용할 수 있는 기간을 확인한 후 미리 프린트하자.

오이스터 카드와 트래블 카드

구분
오이스터 카드 Oyster Card
트래블 카드 Travel Card
사용법
충전식
선불식 정기권
금액
원하는 금액 만큼 충전 (보증금 5 GBP)
1일 : 12.1 GBP(Zone 1-2 기준) 일주일 : 32.4 GBP 한 달 : 124.5 GBP
사용 가능 교통수단
지하철, 트램, 버스, 국철
지하철, 트램, 버스, 국철
환불 여부
가능
불가능(단, 사용을 안 했을 시 가능)
관광지 입장료 할인 여부
불가능
가능(기차역에서 구매했을 시)
장점
처음에 존(zone)을 정하지 않고 이동하기 때문에, 그만한 요금을 충전해 두었다면 자유롭게 이동이 가능하다.
환불받을 시간이 없는 여행객이나 미성년자의 경우 트래블 카드가 적합하며, 관광지 할인도 받을 수 있다.
단점
피크 타임에 이용할 경우 추가 요금이 많이 책정된다.
처음부터 존(zone)을 정해두고 사용하기 때문에, 존을 벗어나는 경우 추가 요금뿐 아니라 벌금을 내야 할 수 있다.

교통 카드 사용하기

오이스터 카드는 런던 교통국에서 제공하는 파란색의 스마트 교통카드이다. 충전방식에 따라 버스카드, 트래블 카드, 시즌티켓 등으로 사용되며 지하철, 버스 트램 등을 이용할 수 있다. 오이스터 티켓 샵이나 지하철 역의 티켓 머신 혹은 티켓 판매소에서 구매할 수 있고 이때 보증금 5 GBP를 지불해야 한다. 그 후 사용할 만큼의 금액을 충전(Top-up)하면 존(ZONE)에 상관없이 바로 사용 가능하다. 여행이 끝났을 시에는 창구에서 보증금과 함께 돌려받을 수 있다. 홈페이지에 오이스터 카드를 등록할 경우 카드를 분실해도 보상받을 수 있다. 환불 시 외국인인 경우 신분증을 보여줘야 하니 이를 기억하자.

TIP! 피크 타임에는 비싸지는 런던 교통 요금
런던에서는 바쁜 출퇴근 시간에 '피크 타임'제도가 적용된다. 이 시간 동안에는 시내 교통 요금에 추가 요금이 책정된다.

  • 적용 요일 : 월~금(토, 일, 공휴일은 제외)
  • 해당 시간 : 06:30~09:30, 16:00~19:00

최종 업데이트 2016.05.04

내용 업데이트 요청하기

런던 시내 교통수단

지하철

없어서는 안 될 교통수단 지하철(Tube). 런던의 지하철은 1800년에 세계 최초로 지하에 튜브관을 삽입하여 건설해 이름도 튜브이다. 총 12개의 노선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평일에는 오전 5시부터 밤 12시 30분까지 운행하고, 일요일에는 오전 7시 30분부터 밤 11시 반까지 운행한다. 또한 1~6존으로 구성되어 있고, 각 존의 이동 거리에 따라 요금이 다르다. 튜브는 런던의 지하철로 서울의 지하철을 이용할 수 있는 사람이라면 런던의 튜브 이용쯤은 거뜬하다. 지하철 내부는 아담하고 귀엽게 생겼다.
승차권을 구입할 때에는 역 내부에 있는 티켓 머신이나 창구에 가서 살 수 있다. 가야 할 곳이 정해져 있다면 트래블 카드를 사용하는 것을 추천하고, 이곳저곳 많이 돌아다니고 싶다면 충전식 오이스터 카드를 구입해서 여행하는 것을 권한다. 트래블 카드는 구입한 승차권에 해당하는 존을 벗어났을 경우 추가 요금 외에도 벌금이 부과되니 주의하자.

  • 운행시간 : 평일 05:00~24:30, 일 07:30~23:30

TIP 런던의 교통 수단 표시
런던의 대중 교통수단은 크게 지하철(튜브, 언더그라운드), 버스, 기차, 오버그라운드, 코치 다섯 가지로 나뉜다. 시내이동에 주로 사용하는 지하철과 버스만 알면 충분하다. 이 중에 눈여겨 보아야 할 마크가 있는데, 세번째 기차 표시! 지하철 역에서 연결되어 가장 자주 보게 되는 마크이다. 오이스터 카드를 이용하다 보면 지하철 역에서 다른 역으로 환승하다가 한순간 실수로 기차역으로 들어가게 된다. 들어갈 땐 마음대로지만 다시 뒤돌아 지하철역으로 나오려면 추가 요금이 계산되어버린다. 세번째 마크 기차역 마크를 꼭 확인해 실수로 기차역으로 넘어가는 일이 없도록 하자.

런던의 지하철은 공사중?
가장 오래된 지하철 역사를 자랑하는 런던의 지하철은 그만큼 보수 공사도 빈번하다. 문제는 주로 주말에 공사한다는 점이다. 역내에 공사 안내문을 붙여 공사 사실을 알릴 때도 있지만, 안내문 없이 갑작스럽게 공사를 할 때도 있다. 이런 경우에는 해당 역 근처 버스정류장에서 가까운 역까지 운행하는 버스를 운행한다. 공사 때문에 지하철 이용이 안되더라도 놀라지 말고 차분히 가까운 버스정류장으로 이동하자.

버스

이층버스 The Red Double Decke

빨간 이층버스. 바로 런던의 대표적인 버스이다. 런던에는 그다지 넓지 않은 도로 위에 100개 이상의 버스 노선이 있다. 사실 런던의 버스는 튜브보다 훨씬 더 이용하기 편리하다. 대부분 버스정류장에는 그 장소에서 이동하는 곳이 알파벳 순으로 정렬되어있고, 그에 해당하는 버스의 번호가 자세하게 쓰여있다. 또한, 번호 옆에는 빨간 동그라미 안에 있는 알파벳들이 보이는데, 그것은 본인이 타야할 버스정류장의 표시이다. 본인이 가고자 하는 곳의 이름만 안다면 버스 타기는 식은 죽 먹기이다. 버스정류장 지도도 자세히 나와 있어 헷갈릴 위험이 없다. 빨간 이층 버스는 레드 더블 데커(The Red Double Decke)라 불리며 런던을 대표하는 대표적인 버스로 어디에서든 손쉽게 볼 수 있다. 앞서 말한 버스정류장의 표지판을 잘 확인한다면 런던 시내 버스투어 정도는 혼자서도 할 수 있다.

빅 버스 투어 Big Bus Tours

이층이 오픈된 빅 버스 투어 이층이 오픈되어 런던의 공기를 느낄 수 있는 빅 버스 투어. 보통은 위의 천막 없이 완전 오픈되어 있다.
가격에 구애받지 않고, 빠른 시간에 가이드의 설명과 함께 짧고 집중적으로 런던여행을 하고자 한다면 투어버스를 이용하자. 가장 대표적인 투어인 빅 버스 투어, 빅 버스는 빨간색 이층버스로 이층 윗부분이 뚫려 있어 런던의 공기를 느끼며 달릴 수 있다. 가이드가 함께해 런던 곳곳을 설명해준다. 또한 홉 온, 홉 오프(Hop on, Hop off) 라는 서비스가 있어, 내리고 싶은 곳에서 내렸다가 관광 후 다른 빅 버스에 타 관광을 계속할 수 있다.
레드라인과 블루라인 두 가지 노선이 있는데, 버스정류장 표지판에 각각 빨간색 점과 파란색 점으로 표시되어 있다. 빨간색 점이나 파란색 점이 표지판에 있으면 빅 버스 승차가 가능한 정류장이다. 유명한 여행지 주변은 모두 지난다고 봐도 무방하니 탑승이 어렵지 않다. 승차장을 찾는게 불안하다면 빅토리아 역에서 출발하자. 티켓의 구매는 버스에 올라탈 때 현장에서 구매 가능하지만, 온라인 구매가 조금 더 저렴하다. 티켓은 24시간 티켓과 48시간 티켓으로 나뉘며, 프리 워킹 투어(Free Walking Tour)와 템즈강에서 배를 타고 관광할 수 있는 프리 리버 크루즈(Free River Cruise)가 포함되어 있다.

  • 요금 : 24시간 티켓 30 GBP(온라인 구매 시 26 GBP)
  • 운행시간 : 00:00~24:00
  • 홈페이지 : www.theoriginaltour.com
  • 주요 노선 :(레드라인) 빅토리아 역, 빅 벤, 국회 의사당, 타워 브릿지, 세인트 폴 대성당, 버킹엄 궁전, 피카딜리 서커스 (블루라인) 헤롯 백화점, 자연사 박물관, 노팅힐, 마담 투소 박물관

택시

런던하면 생각나는 것들 중 하나인 런던 택시. 흔히 블랙캡(Black Cab)이라 부른다. 런던 시내에서 흔히 볼 수 있고 쉽게 이용할 수 있다.
블랙캡을 모는 운전기사는 까다로운 시험을 통과해서 자격을 얻은 사람들이다. 런던의 블랙캡은 대략 2만대 이상으로 대중교통을 이용하기 불편한 이용객들이 자주 찾는 교통수단이다. 블랙캡은 말그대로 검은색의 택시나 영국 국기인 유니온 기로 디자인된 블랙캡 등 다양한 디자인도 많다. 요금 결제방법에 따라 카드가 가능한 택시와 현금만 결제되는 택시로 나뉜다. 이를 알아보고 이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 요금 : 기본요금 2.2 GBP, 1마일(10분 거리) 이동 시 약 7 GBP, 2마일(20분 거리) 이동 시 13 GBP, 4마일(30분 거리) 이동 시 약 20 GBP. 히드로 공항에서 시내까지 약 55~70 GBP(약 40분)

자전거

교통비가 비싸고 교통체증이 심각한 런던에서는 활용하기에 따라 자전거 대여 시스템이 엄청난 빛을 발할 수 있다. 대여소는 시내 곳곳에 있는데, 지하철역이나 길 곳곳의 표지판에 대여소 위치가 표시되어 있으니 가까운 대여소를 찾기도 어렵지 않다.
공식 명칭은 런던 바클레이 사이클 하이어(London Barclays cycle Hire)이다. 한시간에 1 GBP, 두시간 사용료는 6 GBP, 세시간은 15 GBP다. 이 시스템을 응용하면 아주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우선, 자전거 도킹 스테이션을 찾은 후 기계의 지시에 따라 등록을 하고 1 GBP를 지불한다. 최초 30분은 무료인데, 30분 동안 자전거를 타고 돌아다니다 다른 도킹 스테이션을 찾으면 자전거를 반납하자. 그리고 5분 정도 후 다시 자전거를 대여하면 30분은 또 무료이다. 이용하기 전에 자전거 대여 시스템 지도를 미리 체크 후 활용하여야 시간 초과로 인한 추가 요금을 결제하지 않는다.

바클레이 사이클 하이어 London Barclays cycle Hire
  • 요금 : 최초 30분 무료, 1시간 1 GBP, 1시간 30분 4 GBP
  • 홈페이지 : www.tfl.gov.uk

리버보트

런던의 주요 랜드마크는 템즈강가에 위치하고 있다. 지하철, 버스에 비교하면 시간이 많이 걸리지만 배 위에서 한가롭게 경치를 바라보는 시간을 갖는 것도 의미있다. 타워 브리지, 런던 탑, 밀레니엄 브리지, 런던 아이, 국회 의사당, 서머셋 하우스를 템즈강 위에서 모두 바라볼 수 있다. 리버 보트는 다른 대중교통과 다르게 운행하는 회사가 각기 다르다. 아래 소개하는 인기 코스 몇가지만 골라가도 웬만한 주요 코스를 돌아보는데에는 문제가 없다. 티켓의 구매는 보트 승선장에서 할 수 있다.

시티 크루즈
  • 요금 : 편도 10 GBP, 왕복 14 GBP
  • 전화번호 : +44 20 7740 0400
  • 홈페이지 : www.citycruises.com
  • 주요 노선 : 웨스트민스터 밀레니엄 피어(빅 벤, 국회 의사당)→런던 아이 밀레니엄 피어(런던 아이)→타워 밀레니엄 피어(타워 브리지, 런던 탑, 런던 시청사)

크라운 리버 크루즈
  • 요금 : 편도 9.9 GBP, 왕복 13.15 GBP
  • 전화번호 : +44 20 7936 2033
  • 홈페이지 : www.crownrivercruise.co.uk
  • 주요 노선 : 웨스트민스터 밀레니엄 피어(빅 벤, 국회 의사당)→임뱅크먼트 피어(런던 아이, 서머셋 하우스)→성 캐서린 피어(타워 브리지, 런던 탑)

런던 아이 리버 크루즈
  • 요금 : 13.15 GBP(온라인 구매 시 11.83 GBP)
  • 전화번호 : +44 87 0990 8883
  • 홈페이지 : www.londoneye.com

최종 업데이트 2016.05.04

내용 업데이트 요청하기
  • 완전 좋아요 2
  • 좋아요 1
  • 별로예요 0

평가를 하시면 무료항공무료호텔
응모할 수 있는 응모권을 매일 매일 드려요~

댓글 7
  • 오이스터....... 사우스 켄싱턴역에서 구입하여 일주일 동안 잘 사용하고 환불 받으려고 하였습니다.
    문제는 구입한 사우스 켄싱턴 역이 아닌 바로 옆 역인 나이츠 브릿지 역에서 환불하려고 하니깐, 자기들은 환불을 안해 준다고 합니다.....그래서 걸어서 사우스 켄싱턴 역으로 가서 환불 받았어요....ㅠ.ㅠ
    여행 고수님들 확인 바랍니다. 왜죠...?
    Aegis 2016.08.09 22:36
  • Aegis 티켓 머신에서 바로 환불 가능하시구요 ^^
    데스크에서 환불할 경우는 큰 역에서만 가능할 수도 있어요.
    디아나 2016.08.12 11:29
  • 정말 좋은 정보네요! 런던에서 2박3일 일정뿐이라 제대로 못알아봤는데 정리를 잘해주셔서 많은 도움이 되었어요!!
    신혜진 2016.06.14 02:27
  • 크리스마스나 새해에 지하철도 운행을 안한다는 말이 있던데 ㅠㅠㅠ
    진짠가요??
    김도연 2015.01.13 04:11
  • Wow! 여행 준비하면서 이런 곳이 있다는 것을 우연히 알다니... (나만 몰랐나) ..다음 여행 시에는 여기서 준비를 시작할 수 있겠군. 발품하는 여행객에게는 최고의 정보 제공처임에 이의가 있는 사람이 있을꼬?
    굿퓨어맨 2014.08.20 20:26
  • 굿퓨어맨 안녕하세요 굿퓨어맨님~ 특급칭찬이네요~!~! 자주 들러 여행정보도 많이 공유해주시고 또 새로운 정보도 얻어가세요 :)
    투어팁스 2014.08.21 09:21
  • 궁금한게 있는데요..
    오버그라운드는 개찰구가 따로없다고 들었는데 그럼 오이스터 카드를 어디에다가 찍나요???
    임정민 2014.07.07 22:04
  • 임정민 따로 찍지는 않지만 검표원들이 수시로 검문을 합니다 ^^
    투어팁스 2014.07.09 09:49
  • 투어팁스 아 그러면 오버그라운드는 오이스터 카드는 안되고 따로 표를 사야되나요??
    임정민 2014.07.09 15:34
  • 임정민 아니요 오이스터 카드도 이용 가능합니다~ 개찰구가 따로 없지만 실제로 오이스터 카드를 찍는 부분이 있습니다. 위에 말씀드린 '따로 찍지는 않지만~' 이란 표현 보다는 ' Pay as you go 부분에 카드를 찍되, 카드를 안 찍어도 못 들어가게 막는 개찰구가 없을 뿐 실제로는 카드를 찍습니다' 라고 다시 설명을 드려야 할 것 같아요. 헷갈리게 설명 드렸던 죄송합니다 ㅠㅠ 즉, 우리나라 전철처럼 티켓을 찍지 않으면 아예 못들어가는 게 아니라 안 찍어도 들어갈 수는 있어요.. 그렇기 때문에 검표원들이 수시로 검문을 한답니다. 오버그라운드 이용하실일은 별로 없는데 (시내에서는) 해리포터 스튜디오를 가시려고 하는지요?
    투어팁스 2014.07.10 09:48

런던 오픈에디터

총 54명의 여행자가
업데이트 및 감수에 참여

  • Kamilley Kamilley
  • 청상아리 청상아리
  • 더트래블러 더트래블러
  • Happenstance Happenstance
  • 소고기 소고기
  • 송진아 송진아
  • 준쮸 준쮸
  • bling bling
  • 버들 버들
  • 이태영 이태영
  • 깐달걀 깐달걀
  • 이승국 이승국
  • 하이택 하이택
  • 올리브 올리브
  • 최진용 최진용
  • 이유리 이유리
  • 솔이 솔이
  • 김송이 김송이
  • 고지원 고지원
  • 손승은 손승은
  • 조문근 조문근
  • 조은아 조은아
  • 이경윤 이경윤
  • 깨자밍 깨자밍
  • 서원희 서원희
  • 넴낙 넴낙
  • 귀요미니몽 귀요미니몽
  • 호밀밭의파수꾼 호밀밭의파수꾼
  • 이현민 이현민
  • 박혜미 박혜미
  • 박필선 박필선
  • 정회은 정회은
  • SaemiiPark SaemiiPark
  • 장윤화 장윤화
  • 변수정 변수정
  • 이은선 이은선
  • 백지선 백지선
  • 한유림 한유림
  • 김소연 김소연
  • 이지영 이지영
  • 이효재 이효재
  • 박지현 박지현
  • 류인혜 류인혜
  • 김혜진 김혜진
  • 김희진 김희진
  • 원유리 원유리
  • 이경아 이경아
  • 이재정 이재정
  • 이정엽 이정엽
  • 현유나 현유나
  • 영국덕후 영국덕후
  • 남은정 남은정
  • 유미선 유미선
  • 김소연 김소연

오픈에디터 신청은 PC버전에서만 가능

해당 내용보기
여행, 오빠랑, 연인, 가족, 가이드, 휴양지, 리조트, 자유여행, 1박 2일, 3박 4일, 4박 5일, 인천 출발, 김포공항, 추천 일정, 가이드북, 지도, 여행 후기, 여행기, 가볼만한 곳, 추천 맛집, 추천 쇼핑, 질문과 답변, 실시간 최저가 호텔/숙박 가격 비교, 추천 호텔, 추천 숙박, 추천 리조트, 무료 호텔, 무료 숙박권, 무료호텔 응모, 무료 숙박권 응모, 무료 항공, 무료 항공권, 특가 항공, 특가 항공권, 최저가 항공권, 실시간 항공권 가격비교, 알뜰 항공권, 항공권 응모, 에어텔, 패키지, 미니가이드북, 미니 가이드북, 홍콩,마카오,오사카,후쿠오카,도쿄,타이베이,가오슝,타이중,베이징,상하이,칭다오,싱가포르,방콕,푸껫,세부,보라카이,코타 키나발루,파리,로마,런던,바르셀로나,크로아티아,이스탄불,뉴욕,하와이,미서부,괌,시드니,제주,전주,경주,수원,화성,안산,대부도,홍콩 여행,마카오 여행,오사카 여행,후쿠오카 여행,도쿄 여행,타이베이 여행,가오슝 여행,타이중 여행,베이징 여행,상하이 여행,칭다오 여행,싱가포르 여행,방콕 여행,푸껫 여행,세부 여행,보라카이 여행,코타 키나발루 여행,파리 여행,로마 여행,런던 여행,바르셀로나 여행,크로아티아 여행,이스탄불 여행,뉴욕 여행,하와이 여행,미서부 여행,괌 여행,시드니 여행,제주 여행,전주 여행,경주 여행,수원 여행,화성 여행,안산 여행, 대부도 여행,HongKong,Macau,Osaka,Fukuoka,Tokyo,Taipei,Kaohsiung,Taichung,Beijing,Shanghai,Qingdao,Singa-pore,Bangkok,Phuket,Cebu,Boracay,Kota Kinabalu,Paris,Rome,London,Barcelona,Croatia,Istanbul,Newyork,Hawaii,WesternAmerica,Guam,Sydney,Jeju,Jeonju,Gyeongju,Suwon,Hwa-Seong,Ansan Daeb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