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 중입니다.

모바일 웹에서 볼래요

로딩 중입니다.

전문가 여행기

뒤로

 

서울 한복판에서 만난 이색 축제

캐나다 페스티벌 CANADA FESTIVAL

 

 

여행이나 외국 문화에 관심이 많은 사람이라면 요즘 유독 '캐나다 관련 콘텐츠가 많이 보인다'고 생각해 본 적 있을 것이다.

바로 올해가 한국-캐나다 수교를 맺은지 50주년이 되는 해이기 때문이다.

서울시에서는 올해를 '캐나다의 해'로 선언하고, 대사관이나 관광청에서는 연중 다채로운 행사를 기획하고 있다.

그러니 평소보다 훨씬 자주 캐나다에 대한 정보를 접하게 되는 것은 당연한 일. 

여러가지 연고로 캐나다에 대한 애틋한 감정이 있는 내게는  참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다.

 

 

한국인의 눈으로 본 '캐나다 여행사진전'

 

 

지난 주말(2013. 6/29~6/30)에는 7월 1일 캐나다 데이(Canada Day)를 기념해 서울 한복판에서'캐나다 페스티벌(Canada Festival)'이 열렸다. 페스티벌은 '한국인의 눈으로 본 캐나다 여행사진전'의 개막으로 시작되었는데, 이 사진전에는 2009년부터 '끝발원정대'라는 이름으로 캐나다 각지를 여행한 블로거들이 직접 찍은 사진과 에피소드가 전시되었다. 영광스럽게도 그중엔 작년 가을, 가족과 함께 캐네디언 로키의 자연을 만끽하고 온 내 사진과 이야기도 있다. ^^

 

 

 

한국인의 눈으로 본 캐나다 여행사진전 오픈식 행사는 데이비드 체터슨 캐나다 대사의 인사로 시작되었다.
'내가 나고 자라 뛰어놀던 캐나다가 한국인의 눈에는 어떻게 비춰졌을지 무척 궁금하다'며 말문을 열었는데, 가끔 내가 플리커에서 외국인이 찍은 한국 거리의 사진이나 음식을 보고, 유튜브에서 '포대기 사용법'이 이슈가 되는 것을 봤을 때의 느낌을 그도 경험할 것이라 생각하니 살짝 미소가 지어졌다.
내게 익숙한 풍경이라도 다른 시선으로 보면 전혀 색다른 느낌으로 다가올 수 있다는 것, 이런 게 여행의 재미가 아닐까? 

 

 

 

끝발 원정대라는 특별자격으로 초대받은 오픈식에는 맛있는 핑거푸드와 캐나다 로컬 맥주 '빅락(Big Rock)', 그리고 빙하수를 그대로 담아온 '캐나다 아이스(Canada ICE)' 생수를 맛볼 수 있었다. 가족에게 '우리가 콜롬비아 아이스필드 빙하에서 마셨던 그 물이야.' 라고 설명하니 아이도 옛 추억이 떠오르는지 조잘조잘 그때의 이야기를 시작한다.

 

 

 

"엄마 여기에 있다~!" 
지하철에서부터 '엄마 캐나다 사진' 보러간다며 옆자리 할머니에게 자랑이 늘어지던 아이는 도록을 보자마자 표지에서 나를 찾아낸다.

 

 

 

책자에는 여행사진을 출품한 사람들의 소개와 함께 그들이 캐나다를 여행하며 겪었던 에피소드 한토막씩이 실려 있다.
캐나다 관광을 대표하는 알버타주의 로키산맥과 빙하 호수에서부터 온타리오 주 토론토의 대도시 풍경, 유타 주 등의 시골 풍경까지, 생생한 여행 이야기를 읽다보니 나도 모르게 캐나다의 또 다른 지역을 여행하고 싶다는 생각이 스멀스멀 피어오른다. 쟁쟁한 여행 블로거들 사이에서 내가 꼽은 캐나다 여행 최고의 순간은 겟어바웃 웹진에도 소개한 적 있는 '인적드문 재스퍼의 에디스 호수에서 즐긴 가족 피크닉! 소박하지만 캐나다의 자연을 온몸으로 느낄 수 있었던 순간으로 기억한다. 

▶ 관련 글 바로보기: 캐나다 숲 속 낭만 피크닉 (http://getabout.hanatour.com/archives/121467)

 

 

 

사진전은 아래와 같이 다섯 가지 테마로 기획이 되었다.
액티브하게 체험하는 캐나다/ 자연이 품은 대도시/ 사람들과의 따뜻한 만남/ 하늘, 땅 물에서 즐기는 여행/ 맛있는 캐나다

 

 

 

전문 사진가의 작품도 있지만, 대부분 여행을 좋아하는 평범한 사람들의 '이야기가 담긴' 사진이기에 더 친숙하게 다가온다.
테마별로 분류된 사진 속에서 익숙한 장소와 내 사진을 찾아내는 재미도 느껴본다. 

 

 

 

"아빠다~!" 레이크루이스에서 찍은 남편의 뒷모습을 가리키며 딸아이가 외친다. 새롭게 바라보는 여행의 추억.
당시 사진 촬영후, 우리도 저 외국인의 포즈를 따라 해보곤 했는데, 참 새록새록하다.

캐나다 여행을 준비하시는 분, 캐나다에 어떤 볼거리가 있는지 궁금하신 분, 그리고 캐나다에 애틋한 추억이 있는 분들은
지금, 서울 시청으로 가보시길!

※ ‘캐나다 사진전’은 서울시청 시민청에서 29일오후 6시부터 7월25일까지 4주간에 걸쳐 개최된다. (09~21시, 월요일 휴관)

 

 

티켓없이 떠나는 여행, '캐나다 페스티벌'

 

 

사진전을 보고 나서는 내친김에 캐나다 페스티벌이 열리는 청계천 광장으로 향했다.
시원하게 흐르는 물과 여유로운 사람들의 모습이 어우러진 청계천, 참 오랜만이다.

 

 

 

이번 ‘캐나다 페스티벌’은 서울시와 주한 캐나다 대사관, 캐나다 관광청이 공동 개최했다. 무대에서는 JK김동욱 등이 출연하는 ‘개막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비보이 공연’과 ‘캐나다 밴프 영화제’ 출품작 상영이 이어졌고, 부스에서는 각종 기념품과 홍보물, 그리고 '빅락(Big Rock)'의 공짜 맥주 시음행사가 이어졌다. 마음 같아서는 조금 전 오프닝 행사에서 맛봤던 깔끔한 맛의 빅락 맥주가 한잔 탐났지만, 긴 줄을 보고는 엄두가 나지 않아 포기했다.

 

 

000-1

 

캐나다 데이(Canada Day)는 1876년 7월 1일, 캐나다의 건국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된 국경일이다. 
이날 캐나다 다운타운에서는 흥겨운 축제가 열리는데, 축제에 참가하기 위한 드레스 코드는 캐나다 국기를 상징하는 빨간 색과 흰 색이라고.
거리는 온통 빨간색 옷을 입거나 얼굴에 국기 모양을 그린 사람들로 넘쳐나고 즐거운 공연과 화려한 불곷놀이도 펼쳐진다. 
그래서 그런지 이날 캐나다 페스티벌이 열리는 청계천에는 캐나다를 의미하는 빨간색 티셔츠를 입은 외국인이 참 많았다.

내 아이들도 각각 흰 티셔츠와 빨간 유모차로 나름의 코드를 맞췄다.
이원복 교수가 그린 한국-캐나다 수교 50주년 기념 카툰도 새기고, 캐나다 깃발도 하나씩 쥐어주니 나름 축제 준비 완료~?!

 

 

 

메인 스테이지에서 상영되는 영화속 자연은 보면 볼 수록 탐이 난다. 아직 채 1년도 안됐는데, 아득하기만 하다.

 

 

 

해가 지고, 날이 어두어둑해지자 JK김동욱, 쉐인, 지나의 축하공연이 이어졌다. 무대 가까운 곳에서 아이들과 함께 들썩들썩 축제 분위기를 즐겨본다.

 

 

 

완전한 밤이 되니 더욱 화려해지는 청계천의 밤. 이렇게 우리 가족은 서울 한복판으로 다시 짧은 캐나다 여행을 떠나왔다. 
긴 여름, 굳이 멀리 떠나지 않아도 서울 한복판에서 이렇게 여행을 즐길 수 있으니 우리는 얼마나 행복한가~
캐나다 페스티벌을 핑계삼아 청계천 산책을 한바퀴 하니 몸도 마음도 조금은 가벼워지는 느낌이다.

 

 

 

 

정보제공 | Get About 트래블 웹진
그린데이 그린데이

뜻밖의 멋진 풍경, 알 수 없는 만남과 헤어짐, 다양한 사람들의 천차만별 삶의 방식, 해변의 석양과 맥주 한 병을 사랑하는 낭만 여행가. 10년간 IT기업 홍보팀에서 웹과 소셜미디어 관련 일을 했으며 현재는 여행 블로거로 '그린데이 온더로드'(greendayslog.com/ 2011, 2012 티스토리 여행분야 우수 블로그) 및 각종 매체에 감성 여행기를 연재하고 있다.

  • 좋아요 1
댓글 0

관련 지역 여행기

여행, 오빠랑, 연인, 가족, 가이드, 휴양지, 리조트, 자유여행, 1박 2일, 3박 4일, 4박 5일, 인천 출발, 김포공항, 추천 일정, 가이드북, 지도, 여행 후기, 여행기, 가볼만한 곳, 추천 맛집, 추천 쇼핑, 질문과 답변, 실시간 최저가 호텔/숙박 가격 비교, 추천 호텔, 추천 숙박, 추천 리조트, 무료 호텔, 무료 숙박권, 무료호텔 응모, 무료 숙박권 응모, 무료 항공, 무료 항공권, 특가 항공, 특가 항공권, 최저가 항공권, 실시간 항공권 가격비교, 알뜰 항공권, 항공권 응모, 에어텔, 패키지, 미니가이드북, 미니 가이드북, 홍콩,마카오,오사카,후쿠오카,도쿄,타이베이,가오슝,타이중,베이징,상하이,칭다오,싱가포르,방콕,푸껫,세부,보라카이,코타 키나발루,파리,로마,런던,바르셀로나,크로아티아,이스탄불,뉴욕,하와이,미서부,괌,시드니,제주,전주,경주,수원,화성,안산,대부도,홍콩 여행,마카오 여행,오사카 여행,후쿠오카 여행,도쿄 여행,타이베이 여행,가오슝 여행,타이중 여행,베이징 여행,상하이 여행,칭다오 여행,싱가포르 여행,방콕 여행,푸껫 여행,세부 여행,보라카이 여행,코타 키나발루 여행,파리 여행,로마 여행,런던 여행,바르셀로나 여행,크로아티아 여행,이스탄불 여행,뉴욕 여행,하와이 여행,미서부 여행,괌 여행,시드니 여행,제주 여행,전주 여행,경주 여행,수원 여행,화성 여행,안산 여행, 대부도 여행,HongKong,Macau,Osaka,Fukuoka,Tokyo,Taipei,Kaohsiung,Taichung,Beijing,Shanghai,Qingdao,Singa-pore,Bangkok,Phuket,Cebu,Boracay,Kota Kinabalu,Paris,Rome,London,Barcelona,Croatia,Istanbul,Newyork,Hawaii,WesternAmerica,Guam,Sydney,Jeju,Jeonju,Gyeongju,Suwon,Hwa-Seong,Ansan Daeb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