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 중입니다.

모바일 웹에서 볼래요

로딩 중입니다.

전문가 여행기

뒤로

 

스위스 수입소년 오이군과 한국 토종소녀 감자양의 대한민국 주말 방랑

 

로맨틱 봄 꽃놀이

그대 손 잡고, 하동 십리 벚꽃 혼례길

 

 

 

비오는 아침 지하철 안 풍경

 

토요일 이른 아침 6시, 번데기처럼 이불을 혼자 똘똘말고 자는 오이군을 살며시 깨웠다. 

'오이군, 벚꽃놀이 가야지~ 버스 놓쳐, 일어나~'

'어우... 부슬부슬 비도 오는데, 진정 이래야 겠어?'

밝게 웃으며 대답했다.

'응! (^^) ' 

 

왜 우리 마누라는 비가 오나 눈이 오나 방랑벽이 잠들 줄 모르냐고 투덜거리면서도 주섬 주섬 옷을 입고 별 저항없이 따라오는 오이군,
아침잠도 많은데 내심 기특하다.

 

DSC06316 copy     DSC06323 copy

 

사실 감자양도 설마했던 비가 주룩주룩 오는 바람에 의욕이 반감됐었지만 이미 예약해 놓은 버스표를 취소할 수가 없었다. 그러나 오이군에게 그런 눈치를 보일 수는 없는지라  봄비 내리는 벚꽃 길, 그 또한 낭만적이지 않겠냐며 겨우 달래고, 설득해서 오이군을 지하철로 밀어 넣었다. 그런데 따뜻한 지하철에 앉고 보니 감기는 눈은 나도 어쩔 수가 없다. 

 

 

 

있을건 있고, 없을 건 없습니다

화개장터

 

DSC06344 copy

 

오늘의 벚꽃놀이 장소는 경상남도 하동 십리 벚꽃 길, 그 시작은 화개장터에서.  있을 건 다 있고, 없을 건 없다는 화개 장터이다.

비가 계속 부 부슬 오는데도 사람들은 전혀 개의치 않는다는 듯 웃고 떠들며, 거리 공연도 보고, 빙어튀김에 막걸리를 걸치는 등 온통 축제 분위기이다. 비가 와서 우리밖에 없으면 어쩌나 걱정했던 것이 무색하다.

 

 

DSC06330 copy 

DSC06328 copy  

DSC06332 copy 

DSC06592 copy

 

유명한 노래때문에 커다란 규모와 가득차있는 진기한 물건들을 상상했는데, 사실 그렇게 대형 장터는 아니었다. 대신 몇십년동안 이어왔다는 진짜 대장간이 있는가 하면, 화사한 봄꽃이 가게를 빼곡하게 매운 꽃집, 각종 약초와 한약재를 파는 약방, 예쁜 도자기 물품을 파는 가게 등 재미있는 가게들이 곳곳에 있어 하나하나 들여다 보고 싶었지만, 그러려면 반나절이 훌쩍 지나 갈 것 같다. 

 

 

DSC06601 copy

 

장터의 꽃은 바로 먹거리 아닐까. 

사실 장터가 운치있는 이유는 물건파는 가게도 가게이지만 바로 이 구수한 먹거리들이 화기애애하게 우리를 반겨주기 때문이다.

장터 입구로 들어서자마자 지글 지글 소리를 내며 고소하게 구워지고 있던 오감찰바. 쌀로 만든 호떡같은 것인데, 안에는 고구마, 호박 그리고 피자 앙금이 들어 있다. 단맛의 음식을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 감자의 선택은 피자. 물론 피자 중독인 오이군도 피자. 찰바를 질겅 질겁 씹으며 비오는 장터를 누비고 다녔다.

 

 

DSC06326 copy     DSC06604 copy

 

오이군이 좋아하는 뻥튀기도 여기는 단호박과 적고구마가 살짝 들어 알록 달록하다. 그렇다면 맛은?

일반 뻥튀기와 똑같다. ^^

 

 

DSC06350 copy

DSC06353 copy

 

무엇보다 이 시장에서 가장 인기 있는 것은 바로 빙어 튀김참게장 그리고 은어 회. 츄릅. 빙어와 참게를 글로 써 놓고 보면서 지금 나도 모르게 침이 고인다. 고소한 빙어튀김과 복슬복슬 털장갑을 낀 참게장, 봄이면 바다에서 강을로 올라오는 신선한 은어회. 이곳에 오면 꼭 먹어보아야할 지역 명물이다.

장터 안에는 많은 음식점이 있는데, 섬진강 쪽 주차장에서 장터로 들어오는 입구 보다, 시장을 화개천쪽으로 가로질러 가다보면 나중에 나오는 음식점들의 기본 상차림이 더 훌륭하다. 같은 가격에 도토리묵이 추가되고 밑반찬 가지 수도 더 많으니 한번 안쪽까지 주욱 훑어보고 상차림이 좋은 곳으로 가라고 권하고 싶다.

 

 

DSC06334 copy     DSC06336 copy

 

우리는 배가 고파서 급한대로 장에 들어서자마자 첫번째 눈에 띄는 음식점에 덜컥 들어갔는데, 기본 상차림이 조금 조촐하더라. 그래도 양푼에 담겨나오는 보리밥과 비빔밥이 구수한 느낌이 들어 재미있었다. 특히 비오는 날의 따뜻한 재첩국은 그 어떤 고급 음식보다도 훌륭하게 느껴졌다는. 조개류와 내외하는 우리 오이군 덕분에 감자 혼자 재첩국 두 그릇을 뚝딱 해치웠다.

 

 

DSC06358 copy     DSC06357 copy

DSC06394 copy

 

그리고, 또하나의 명물이 바로 이 섬진강 벚굴이다. 봄에는 알에 독이 차올라 먹지 못하는 일반 굴과 달리, 벚굴은 5월 초까지 독이 없고, 벚꽃이 필 무렵 가장 통통하게 살이 올라 벚굴이라 부른다.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는 강하구에서 사는 굴이라 강굴이라고도 불리는 이 녀석은 그 크기가 보통 어른 손바닥만하기도 하고, 크게는 30cm까지도 자란다고 한다. 다른 강들의 하구에서는 물이 빠져나갈 때 채취할 수 있는데, 섬진강에서는 물속 5m 되는 지점이 서식지 이므로 잠수를 해서 채취한다고 한다. 잠수해 들어가 입을 벌리고 열심히 먹이를 먹는 하얀 굴들을 보면 강속의 또다른 벚꽃이 핀것같이 아름답다고.

벗굴은 한접시에 5-7개가 올라가고 가격은 삼만원인데, 아쉽게도 감자는 이 녀석을 맛보지 못했다. 껍질을 제외한 굴 알맹이만도 남자 손바닥 크기를 훌쩍넘어서 5마리로도 어른의 한끼 식사가 된다는 마당인데, 이미 밥을 먹은 상태에다 오이군이 해산물을 좋아하지 않는지라 그 자리에서 기본 주문량을 다 먹을 자신이 없었기 때문이다. 그런데 집에 오니 이 대왕굴이 머릿속을 꽉 채우고 떠나질 않는다. 결국 고민을 거듭하다 인터넷 주문. ^^ 할머니 같은 소리지만, 세상 참 좋아졌다. 

 

 

 

그대 손 잡고,

꽃비 내리는 혼례길 걷기

 

DSC06587 copy

 

자, 이제 배도 부르겠다 본격적으로 꽃놀이를 즐길 차례.

 벚꽃 십리 길은 화개장터에서 화개천 다리를 건너면 쌍계사까지 약 5km정도 이어진다. 십리가 대략 4 ~ 4.5km라 하니 사실 십리가 조금 넘어가는 거리다. 원래는 쌍계사까지 가고 싶었지만 다시 이곳으로 돌아오면 왕복 10km를 걸어야 하므로 중간에서 되돌아오는 코스로 잡았다. 

 

 

DSC06586 copy

 

다리를 지나며 본 화개천 끝자락. 섬진강과 이어지는 곳이다. 이곳에는 1급수에만 산다는 은어가 살고 있다. 

 

 

DSC06400 copy

 

드디어 아름다운 십리벚꽃길에 들어섰다. 비때문에 꽃잎이 많이 떨어져서 남아있는 꽃받침이 보이다보니 전체적으로 핑크빛, 혼례길이라는 이름과 더 어울리는 것 같다. 이 벚꽃 십리 길 아래서 남녀가 손을 붙잡고 걸어가면 결혼을 하게된다 하여 혼례길이라는 이름이 붙었다. 그러나 이미 결혼한 커플에게는 무슨일이 일어날까? 오이군이 묻길래 결혼식을  다시하게 되나보다고 우스개 소리를 했더니 오이군, 화들짝 놀라며 잡았던 손을 놓았다. 결혼식 준비하는 것이 너무 힘들었다며. ^^;

생각해 보니 그렇다. 결혼식은 하룬데, 준비는 몇 달이 걸렸다. 더없이 즐거운 기억이었지만 두 번은 하고 싶지 않다. '저어~리가세요, 오이군.'

  

 

DSC06364 copy

 

걷다보니 벚나무 사이사이로 홍매화도 보이고, 화개천 건너편에는 개나리 또다시 벚꽃, 이곳은 온통 꽃천지이다. 사실 딱히 십리 벚꽃길이라 정해지지 않은 길도 가로수가 모두 벚나무인지라 하동 어디든 그냥 걷기만 해도 어디든 우리만을 위한 꽃길이 되어줄 것 같다.

 

 

DSC06379 copy

 

꽃 비.

나무를 살살 흔드니 꽃잎과 함께 잎 끝에 맺혀있던 빗방울이 우수수 떨어진다. 비오는 날만이 선사해 줄 수 있는 싱그러움.

 

 

DSC06408 copy

 

길가의 유채꽃도 촉촉히 물기를 머금어서 더욱 더 짙은 빛깔로 지나는 이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길 건너 오이군은 경치구경 삼매경. 감자와 오이는 결혼식을 두 번 하는 것이 무서워서 견우와 직녀처럼 여전히 길 반대쪽에서 걷고 있다. (^^;)

 

 

DSC06426 copy

 

아~ 갑자기 연녹색으로 출렁이며 봄빛 가득한 논이 나타났다. 나도 모르게 숨을 깊게 들이마시게 되는 기분좋은 풍경이다.

 

 

 DSC06477 copy

 

사방이 꽃잎으로 가득하다. 더이상 어떤 나무가 벚나무인지 구분이 가지 않을 만큼, 온세상이 벚꽃잎으로 뒤덮였다. 

길가의 야외식당인데, 문을 열었다면 두말않고 앉아서 막걸리를 한 병 시겼을것 같다. 아쉽게도 비 때문에 자리가 모두 젖어서 오늘은 운영을 안하는 듯.

 

 

DSC06495 copy

 

꽃 계곡. 조그만 계곡이 하나 있었는데, 이미 물은 보이지 않을만큼 분홍빛의 꽃잎으로 가득찼다. 야외 온천이었다면 자연 꽃잎 스파가 될 뻔했다.

 

 

DSC06501 copy

 

DSC06530 copy

DSC06532 copy

 

벚꽃뿐만 아니라 길가에 한들한들 핀 꽃까지 종류가 다채롭다. 꽃들의 향연에 취해 걷다보니 어느새 길이 두 갈래로 나뉜다. 한 쪽은 쌍계사 방향으로 가는 길, 다른 한 쪽은 화개장터로 돌아오는 길로, 차량으로 가면 일방통행이 된다. 돌아오는 길은 위쪽으로 나 있는데, 왕복 걷기코스가 아니라면 위쪽 길 걷기를 추천한다. 벚꽃나무가 발 아래로 보여, 벚꽃 구름위를 걷는 기분이 들더라.

 

 

DSC06557 copy

 

우리도 돌아올 때는 위쪽으로 올라갔는데, 저어~멀리까지 굽이 굽이 화개천을 따라 벚꽃이 만발한 풍경을 볼 수 있다. 주변에서 삐죽 삐죽 자라나는 연두빛 새싹까지 합세해 그야말로 장관이다.

 

 

DSC06574 copy

 

길가에는 이렇게 녹차밭도 있어 은은한 녹차향이 퍼진다.

비오는 날이라고, 또는 커플이 아니라고 꽃놀이를 못할 이유는 없다. 센스있게 꽃놀이에 딱 맞는 밝은 색의 우산을 쓰고, 친구끼리 도란 도란 담소를 나누며 걷는 벚꽃길. 오랫동안 행복한 추억으로 남을 것이 분명하다. 

 

 

DSC06581 copy

 

맞은편 산 중턱에 보이는 단아한 한옥집. 벚꽃과 참 잘어울린다. 한폭의 그림이 따로 없는 것이 수많은 달력의 한 페이지를 장식하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

 

 

DSC06566 copy

 

거추장스러워 결국 우산도 쓰지 않고, 봄비 촉촉히 내리는 꽃터널을 함께 걸었던 날. 비록 가랑비에 옷 젖었지만, 달콤하기 그지없는 벚꽃 혼례길을 지났으니 우리는 더 단단한 커플이 되었는지도 모르겠다.

 

 

DSC06576 copy 

  

 

Information

 

화개장터

대한민국 경남 하동군 화개면 경남 하동군 화개면 탑리

055-883-2332
 

쌍계사

대한민국 경상남도 하동군 화개면 운수리 208

055-883-1901
 
 
 
 
 
정보제공 | Get About 트래블 웹진
토종감자 토종감자

틈틈히 세계를 구경하는 야채 부부. 한국 토종감자와 스위스 수입오이로 만든, 고소하고, 상큼한 이야기를 함께 나누어 보고자 '토종감자 수입오이의 세계여행' www.lucki.kr 이란 공간을 운영하고 있다.

  • 좋아요 0
댓글 0
여행, 오빠랑, 연인, 가족, 가이드, 휴양지, 리조트, 자유여행, 1박 2일, 3박 4일, 4박 5일, 인천 출발, 김포공항, 추천 일정, 가이드북, 지도, 여행 후기, 여행기, 가볼만한 곳, 추천 맛집, 추천 쇼핑, 질문과 답변, 실시간 최저가 호텔/숙박 가격 비교, 추천 호텔, 추천 숙박, 추천 리조트, 무료 호텔, 무료 숙박권, 무료호텔 응모, 무료 숙박권 응모, 무료 항공, 무료 항공권, 특가 항공, 특가 항공권, 최저가 항공권, 실시간 항공권 가격비교, 알뜰 항공권, 항공권 응모, 에어텔, 패키지, 미니가이드북, 미니 가이드북, 홍콩,마카오,오사카,후쿠오카,도쿄,타이베이,가오슝,타이중,베이징,상하이,칭다오,싱가포르,방콕,푸껫,세부,보라카이,코타 키나발루,파리,로마,런던,바르셀로나,크로아티아,이스탄불,뉴욕,하와이,미서부,괌,시드니,제주,전주,경주,수원,화성,안산,대부도,홍콩 여행,마카오 여행,오사카 여행,후쿠오카 여행,도쿄 여행,타이베이 여행,가오슝 여행,타이중 여행,베이징 여행,상하이 여행,칭다오 여행,싱가포르 여행,방콕 여행,푸껫 여행,세부 여행,보라카이 여행,코타 키나발루 여행,파리 여행,로마 여행,런던 여행,바르셀로나 여행,크로아티아 여행,이스탄불 여행,뉴욕 여행,하와이 여행,미서부 여행,괌 여행,시드니 여행,제주 여행,전주 여행,경주 여행,수원 여행,화성 여행,안산 여행, 대부도 여행,HongKong,Macau,Osaka,Fukuoka,Tokyo,Taipei,Kaohsiung,Taichung,Beijing,Shanghai,Qingdao,Singa-pore,Bangkok,Phuket,Cebu,Boracay,Kota Kinabalu,Paris,Rome,London,Barcelona,Croatia,Istanbul,Newyork,Hawaii,WesternAmerica,Guam,Sydney,Jeju,Jeonju,Gyeongju,Suwon,Hwa-Seong,Ansan Daeb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