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 중입니다.

모바일 웹에서 볼래요

로딩 중입니다.

전문가 여행기

뒤로

 

감칠맛 나는 강원도 여행! 

침 꼴깍 넘어가는 맛있는 이야기 

 

 

강원도에는 먹을것이 없다?!

대체 누가 이런 유언비어를... 이번에 강원도를 돌며 든 생각이다. 어릴적부터 전라도를 돌면 배가 터지고, 강원도를 돌면 쫄쫄 굶다온다고 어른들이 말씀하셨는데, 지금보니 전혀 말도 안되는 말씀. 이건 오래전 산간지역이었던 강원도에 감자와 옥수수가 주식이었던 시절에나 통하던 말이다. 이제는 강원도에도 우리를  행복하게 해줄 기가막힌 맛집들이 잔뜩있다는 사실!  

 

강원도 맛집 1. 대복식당 곤드레밥

 

응? 곤드레가 뭐지? 곤드레 만드레 술에 취했을 때 먹는 밥이라는 건가? (^^;) 

곤드레가 무엇인지 전혀 몰랐던 감자양은 메뉴 이름을 보는 순간 생각했다. 알고보니 곤드레는 고려 엉겅퀴의 다른 이름으로 산간지방에서 자라는 나물의 한 종류이다. 예전에 전쟁 후 강원도 지역에서 구황작물로 밥과 섞어 먹었던 모양이다. 이제는 지역 별미로 남아 정선과 태백일대에서 두루 먹을 수 있다. 

 

DSC02692 copy

DSC02691 copy

 

바로 이것이 곤드레밥의 정체. 돌솥에 담긴 푸짐한 곤드레밥과 깔끔한 맛의 각종 나물들. 그리고, 곤드레가 듬뿍 든 된장찌개까지? 오늘은 특별히 곤드레떡까지 주셨다. 웬 횡재냐. 음식맛이 너무나 깔끔하고, 감칠맛 나서 배가 부른데도 멈출 수가 없었다. 더 놀라운 것은 바로 가격!

 

DSC02695 copy

 

이 훌륭한 양의 메뉴가 인당 7천원이다. 대체 요즘 서울 어디에서 이런 가격으로 푸짐한 산나물을 먹을 수 있단 말인가. 감동이다. 주인 아주머니께서 설명을 해 주셨는데, 아주머니의 남편분이 산에 다니시며 반찬으로 나오는 모든 나물을 캐시고, 아주머니가 직접 요리를 하시기 때문에 인건비가 들지 않아 이런 가격으로 산나물을 잔뜩 제공할 수 있다고 하셨다. 따라서 계절에 따라 나물의 종류도 바뀐다고 한다. 제철 산나물. 가격이 더해도 감사할 마당에 공짜로 재료를 얻으니 음식도 싸게 제공해야하지 않겠냐고 말씀하시는 우리 마음씨 좋은 주인 아주머니. 재료가 어디 공짜란 말인가. 힘들게 산으로 들로 다니며 채취하셔서, 정성들여 절이고, 요리하셨을텐데...

 

DSC02698 copy

 

음식점 내부는 이렇게 나무냄새가 향긋한 통나무 집이다. 뜨끈 뜨끈한 방바닥 덕분에 추위에 움츠린 몸이 노곤하게 녹아들었다. 배도 부르고 포근해서 한잠 자고 싶은것을 꾹 눌러 참아야했다. ^^; 곤드레밥뿐만 아니라 순두부가 또 별미라고 하는데, 아주머니께서 직접 두부를 만드신다고 했다. 다음에는 두부를 한번 맛보러 와야겠다.

 

DSC02697 copy

 

참, 나중에 찾아보니 '곤드레 만드레'라는 말이 정선아리랑에 나오는데, 여기에서는 곤드레가 정말 식물을 지칭하는 말로 고려엉겅퀴가 산에 뒤죽박죽 나 있는 것처럼 흥건하게 취해있는 모습을 비유한다고 한다. 해장국은 아니었지만 감자의 어설픈 추측이 대략 같은 방향으로? ^^;

 

* Infomation 

상호 : 대복식당

주소 : 강원도 태백시 화전동 2

Tel : 033-553-3900

 

 

 

강원도 맛집 2. 국물 속에 노니는 태백 닭갈비

  

닭갈비를 태백에서? 처음 이곳을 추천받았을 때 의아한 생각이 들었다. 보통 닭갈비 하면 춘천을 떠올리는 것이 습관이기 때문이리라! 그 이유는 닭갈비가 식탁에 올라오고나서야 비로소 알 수 있었다. 난생 처음 보는 모습의 신기한(?) 닭갈비였기 때문이다. 알맹이는 우리가 흔히 보는 볶음식 닭갈비와 비슷한것 같은데, 국물이 흥건하다.

 

DSC02538 copy DSC02541 copy

 

게다가 이 수북한 냉이. 보통 닭갈비에 냉이가 들어가던가? 생각지도 못한 조합의 닭갈비가 식탁에 올라왔다. 일단 압도적으로 푸짐한 비주얼에 오이군과 감자양은 그저 군침을 줄줄 흘리며 음식이 끓기를 기다릴 수 밖에 없었다. 사실 매운음식과 친하지 않은 오이군은 시뻘건 국물이 조금 부담스러워 보인다고 했다. 그러나 맛을 본 순간...

 

DSC02542 copy DSC02546 copy

 

오이군은 침묵했고, 감자양은 오이군의 침묵조차 눈치채지 못할만큼 정신없이 먹어댔다! 그야말로 둘이먹다 하나 죽어도 모른다는 그 얘기가 딱 맞는 순간. 한동안 그렇게 열심히 먹으니 배가 불러와 제정신이 퍼뜩 들었는데, 옆을 바라보니 오이군은 여전히 닭과 밥만 바라보며 정신없이 먹고 있더라는. (^^) 살짝 매콤하기는 한데, 외국인이나 어린이에게도 부담없이 추천할 수 있는 정도의 맵기여서 오이군의 입맛에도 딱 맞았나보다.

라면사리와 생면사리를 추가하고보니 얼핏 부대찌개와 그 모습이 닮았다. 그러나 그 맛은 전혀 다르다는 사실! 일반 닭갈비의 맛에 향긋한 냉이 향이 배어 느끼하지 않은데다가, 시원한 국물에 밥을 말아 먹을 수도 있다. 양도 어찌나 푸짐한지 두툼한 닭고기는 끝없이 쌓여있는데 벌써부터 배가 불러 숨을 헐떡여야 할 정도. 결국 눈물을 머금고 남은 닭을 떠나보내야만 했다. 마지막에는 밥도 볶아주는데, 집 가까운 동네 음식점이었다면 전부 싸달라고 하고 싶었다. 게다가 역시 이곳도 가격이 감동, 일인분에 6천원이다. 아니 대체 이분들은 뭘 먹고 사나 싶을 정도의 감사한 맛과 양과 가격이다. 

  

DSC02537 copy

  

* Infomation

상호 : 태백 닭갈비 

주소 : 강원도 태백시 황지동 44-63

Tel : 033-553-8119

 

 

 

강원도 맛집 3. 당신의 건강은 우리가 책임지겠소! 치악 추어탕

 

세번째 추천 음식은 추어탕. 사실 감자양이 그다지 좋아하는 메뉴는 아닌지라 처음에는 다소 망설였다. 먹어야 하나, 말아야 하나... 물론 외관이 심히 깜찍한(?) 미꾸라지에 지레 겁을 먹은 오이군도 그다지 탐탁치는 않아보였으나 음식에서 미꾸라지 형체는 보이지 않는다는 말에 용기를 내어 먹게된 치악 추어탕. 

 

DSC02412 copy

 

일단 깔끔한 내부에 튼튼한 가마솥에 나오는 추어탕이 인상적이었다. 끓는 동안 솔솔 풍겨오는 향긋한 들깨와 미나리 냄새. 일단 냄새는 합격!

 

DSC02415 copy

 

국물이 보글보글 소리를 내자, 망설이던 마음은 어느새 사라지고 다시 한 번 군침 꼴깍. 언제 추어탕이 두렵다 했던가? 맛을 본 순간, 추어탕에 대한 나의 편견을 모두 버릴 수 있었다. 그간 먹어보지도 않고 모양새로만 음식을 판단했나보다. 어릴 적에 먹어본 기억이 있긴한데, 아무렴 그때는 어린이 입맛! 어른이 된 지금 느끼는 맛과는 천지차이다.

민물생선이라 비린내가 날까 걱정했는데, 향긋한 미나리 덕분에 머릿속까지 개운해지는 느낌. 오이군은 옆에서 매운탕보다 맛있다며 열심히 먹고 있다. 생각해보니 바다가 없는 스위스에서 온 오이군은 호수에서 잡은 물고기를 바다 생선보다 좋아한다. 당연히 민물고기인 미꾸라지가 입맛에 맞았으리라. 

추어탕을 강원도에서만 먹는 것은 아니지만 이곳에서는 '쌀미꾸리'라는 작은 종의 미꾸라지를 고급으로 쳐서 많이 먹는다고 하니, 치악산 등산할 일이 있거든 건강여행의 마무리로 추어탕 한그릇 먹고 가면 좋을것 같다. 

 

DSC02418 copy

DSC02419 copy

 

또 이 식당의 매력포인트는 푸짐한 상차림에 있다. (강원도 맛집의 포인트는 모두 푸짐함인듯! ^^) 반찬으로 나오는 미꾸라지 튀김도 일품이고, 밥도 그냥 공기밥이 아닌 돌솥밥이 나온다. 뜨끈한 물을 부어 식사 후에 그 숭늉을 들이켜면, 오늘의 건강한 한 끼 식사 완료. 

추어탕은 다들 아시겠지만 건강에 매우 좋은 음식이다. 뼈째로 갈아 넣어 칼슘이 풍부하기 때문에 어린이 성장 발육에도 좋고, 골다공증 예방에도 효과적이라고 한다. 흔히 칼슘이 많다고 알려져 있는 멸치보다도 1.5배의 칼슘을 함유하고 있다하니 뼈에 좋은건 두말하면 잔소리. 게다가 미꾸라지의 미끈미끈한 점액질의 '콘드로이친' 성분이 연골을 튼튼하게 해주고 노화를 방지할 뿐 아니라, 풍부한 비타인 A가 피부미용에도 좋다고 하니... 여자분들 들으셨죠? ^^

 

 DSC02421 copy

 

식혜로 상큼하게 입가심을 하고 나오니 추어탕에 대한 편견은 이미 저어~ 치악산 너머로 사라졌다. 이제부터 나에게 추어탕은 개운한 미용음식이다!

 

DSC02410 copy

 

* Information

상호 : 치악 추어탕 

주소 : 강원도 원주시 판부면 서곡리 1999-1

Tel : 033-762-1788

 

 

  

강원도 맛집 4. 횡성 한우 구워만 먹나? 끓여도먹지~ 횡성한우곰탕

 

횡성 한우. 무슨 설명이 더 필요하겠는가. 향긋한 소고기 냄새와 입에서 녹아버리는 육질! 웰던, 미디움, 레어- 어떻게 구워도 보들보들, 환상적인 맛을 자랑하는 횡성 한우. 이걸 한 번 입에 물고 나면 수입소고기는 소가죽같이 느껴진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다. (^^;) 그동안 나는 자고로 한우란 구워먹어야만 한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이 귀한 횡성한우로 만들어진 곰탕이 있다고 하는데~

 

DSC02757 copy

 

그렇다. 횡성한우도 끓인다. 식탁 위에 단촐하게 김치와 깍두기, 그리고 곰탕 한그릇이 덜렁 나오는데도 부족함 없이 그저 잘 먹었다는 느낌을 준다. 그만큼 곰탕 자체가 훌륭했다는 이야기이다. 근처 웰리힐리나 오크벨리 스키장에서 신나게 놀다가 돌아가는 길에 꽁꽁 언 몸을 뜨끈하게 풀어주기에 안성맞춤이다! 

 

DSC02755 copy

 

하루종일 추적추적내리는 비에 피곤해진 몸을 개운하게 풀었던 횡성한우곰탕집의 따뜻한 기억, 지금도 포근하게 느껴진다. 

  

* Information

상호 : 횡성한우곰탕

주소 : 강원도 횡성군 횡성읍 읍하리 509-3

Tel : 033-343-4545

 

 

 

강원도 보너스 맛집.  안흥찐빵 원조집

 

설탕이 적게 들어 달지 않고 고소한 안흥찐빵. 보통 한 개만 먹어도 쉽게 물리는 찐빵이건만 안흥찐빵은 달지않아 쉼없이 먹을 수 있다! 그런데 이 안흥찐빵에도 원조집이 있다는 사실 알고 계셨는지? 바로 면사무소앞 안흥찐빵이 그 주인공이다. 

 

DSC02747 copy

 

37년 전통의 찐빵집은 기분좋은 벽화로 멀리서 부터 눈에 띈다. 찾기도 아주 쉬운것이 진짜로 안흥면사무소 바로 앞에 있다! ^^

 

DSC02739 copy

 

이렇게 조그마한 가게인데 주문은 산더미. 옆에 쌓아놓은 상자가 사진을 찍는 동안 금방 다 사라진다. 

37년째 변함없는 전통적인 방법으로 팥을 삶고, 빵을 손수 빚어 만드신다고 한다.

 

DSC02752 copy DSC02754 copy

 

진눈깨비가 추적추적 떨어지는 겨울날의 따뜻한 찐빵. 마치 성냥팔이 소녀가 마지막 성냥을 소중히 쥐듯, 나 역시 찐빵을 모아쥐고 야금야금 아껴먹었다. 지금 생각하니 성냥팔이 소녀는 커녕, 비에 젖은 산발머리 때문에 골룸과 절대반지처럼 보였을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나는야 우산도 없이 비오는 길에서 찐빵먹는 여자. (^^;)  어쨌든 저 빵 안에 오동통한 팥알이 보이시는지? 인스턴트 찐빵의 다 뭉개진 잼같은 단팥과는 비교자체를 불허한다. 달지 않고, 알맹이 하나하나 제대로 살아있는 진짜 팥의 맛.

 

DSC02737 copy

 

가격은 20개에 만 원! 착한 가격에, 택배로 전국배송까지 하고 있는 듯 하다. 

 

DSC02742 copy

 

역시 찐빵 마을 안흥에는 비석도 찐빵이다.

상상력 풍부한 오이군은 뚜껑 열린 외계인 같다고 했지만 말이다... (^^;) 

 

Information

상호 : 면사무소앞 안흥찐빵 

주소 : 강원도 횡성군 안흥면 안흥리 295-15

Tel : 033-342-4570

 

 

 

 

정보제공 | Get About 트래블 웹진
토종감자 토종감자

틈틈히 세계를 구경하는 야채 부부. 한국 토종감자와 스위스 수입오이로 만든, 고소하고, 상큼한 이야기를 함께 나누어 보고자 '토종감자 수입오이의 세계여행' www.lucki.kr 이란 공간을 운영하고 있다.

  • 좋아요 0
댓글 0

관련 지역 여행기

여행, 오빠랑, 연인, 가족, 가이드, 휴양지, 리조트, 자유여행, 1박 2일, 3박 4일, 4박 5일, 인천 출발, 김포공항, 추천 일정, 가이드북, 지도, 여행 후기, 여행기, 가볼만한 곳, 추천 맛집, 추천 쇼핑, 질문과 답변, 실시간 최저가 호텔/숙박 가격 비교, 추천 호텔, 추천 숙박, 추천 리조트, 무료 호텔, 무료 숙박권, 무료호텔 응모, 무료 숙박권 응모, 무료 항공, 무료 항공권, 특가 항공, 특가 항공권, 최저가 항공권, 실시간 항공권 가격비교, 알뜰 항공권, 항공권 응모, 에어텔, 패키지, 미니가이드북, 미니 가이드북, 홍콩,마카오,오사카,후쿠오카,도쿄,타이베이,가오슝,타이중,베이징,상하이,칭다오,싱가포르,방콕,푸껫,세부,보라카이,코타 키나발루,파리,로마,런던,바르셀로나,크로아티아,이스탄불,뉴욕,하와이,미서부,괌,시드니,제주,전주,경주,수원,화성,안산,대부도,홍콩 여행,마카오 여행,오사카 여행,후쿠오카 여행,도쿄 여행,타이베이 여행,가오슝 여행,타이중 여행,베이징 여행,상하이 여행,칭다오 여행,싱가포르 여행,방콕 여행,푸껫 여행,세부 여행,보라카이 여행,코타 키나발루 여행,파리 여행,로마 여행,런던 여행,바르셀로나 여행,크로아티아 여행,이스탄불 여행,뉴욕 여행,하와이 여행,미서부 여행,괌 여행,시드니 여행,제주 여행,전주 여행,경주 여행,수원 여행,화성 여행,안산 여행, 대부도 여행,HongKong,Macau,Osaka,Fukuoka,Tokyo,Taipei,Kaohsiung,Taichung,Beijing,Shanghai,Qingdao,Singa-pore,Bangkok,Phuket,Cebu,Boracay,Kota Kinabalu,Paris,Rome,London,Barcelona,Croatia,Istanbul,Newyork,Hawaii,WesternAmerica,Guam,Sydney,Jeju,Jeonju,Gyeongju,Suwon,Hwa-Seong,Ansan Daeb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