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 중입니다.

모바일 웹에서 볼래요

로딩 중입니다.

전문가 여행기

뒤로

 

 

 

 

 

나의 파란만장 이스라엘 입국기!

 

 

 

지중해의 팔레스타인 지역에 위치하고 있으며,

전 세계에 흩어져 살던 유대인들이 지난 1948년 건국한,

슬프고도 강건한 역사를 지닌 나라, 이스라엘 (The State of Israel)!

 

 

 

 

 

 

오늘은 앞으로 연재하게 될 본격적인 이스라엘 여행기에 앞서,

입국 시 어마어마하게 복잡한 절차를 소개해볼까 한다!

 

 

 

 

이스라엘 행 비행기 탑승 전, 스무고개가 기다린다?

  

 인천에서 이스라엘 텔아비브까지, 우리 일행은 방콕 경유 비행기를 이용했다. 인천에서 출국하기까지만 해도 여느 경유 노선과 다를 바 없을 줄 알았으나, 중간에 방콕에 도착하 후 난데 없는 폭풍 질문이 쏟아졌다!

 

상황은 이랬다. 인천에서 방콕에 도착한 우리 일행은 텔아비브 행 비행기에 탑승하기 위해 게이트로 이동하려 했고, 그때 갑자기 차갑게 굳은 인상의 이스라엘 엘알항공(이스라엘 국영 항공사) 직원들이 우리를 막아 섰다. 그리곤 스무고개에 비할만한 질문을 퍼붓기 시작!

 

가장 기본적인 이스라엘 입국 목적에서부터 왜 직항을 안 타고 경유를 하는건지, 여행을 함께 하는 일행들과는 어떤 관계이며, 서로 알고 지낸지는 얼마나 되었는지, 또 현지에 아는 사람은 있는지, 현지 일정이 어떻게 되는지, 그 일정은 누가 짰고, 누가 투어리더인지 등. 내가 마치 북한에라도 입국하려는 듯, 몰아치며 질문하는 그들의 모습에 두려움을 넘어 약간의 불쾌감이 느껴졌다.

 

 

 

 

 

 

 

 

 

게다가 내 여권을 확인한 뒤 항공사 직원은 더 많은 질문을 쏟아내기 시작했다.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아랍에미레이트 등 다양한 이슬람 국가를 방문했던 흔적(스탬프)이 여권에 남아있는 것이 화근이었다. 이 국가들은 왜 갔는지, 언제 방문했는지, 다시 갈 계획이 있는지, 현지에 아는 사람이 있는지 등 또한번 폭풍 질문을 받고나니 피로해지기까지 했다~ㅎㅎ 

 

그렇게 장시간에 걸친 스무고개 심문이 끝나자, 이번엔 내 가방에 별도의 '택'을 붙였다. 이어 또 하나의 호락호락하지 않은 절차가 남아있었으니~

 

 

 

 

 

 

 

 

 

 

 

 

지하 밀실을 경험하다!

 

 

앞서 말했듯 방콕 공항에서 환승 전 내 짐엔 의문의 '택'이 붙여졌는데, 나와 같은 사람들은 비행기를 타기 전에 또한번 지하로 안내되었다. 상황이 이쯤되니 호기심마저 들었는데, 알고 보니 이곳은 '스페셜한 짐 검사'가 한번 더 진행되는 곳이었다.

 

 

 

 

 

 

 

그곳엔 이스라엘 직원 몇명이 대기하고 있다가, 내 가방을 받아들자마자 지퍼를 열고 정밀 검사를 시작했다. 이 순간 내가 할 수 있는 것이라곤 그저 하염 없이 기다리는 것! 직원이 대기하고 있으라고 한 곳에 멀뚱멀뚱 앉아 있다가 그들의 검열이 끝난 뒤에야 가방을 다시 건네받을 수 있었다. 그제서야 비행기에 탑승할 수 있는 '게이트'까지 갈 수 있는 권한이 주어지는 것이다.

 

 

 

 

 

 

 

 

 

 

 

엘알항공 기내 => 텔아비브 벤구리온 국제공항

 

 

그렇게 우여곡절 끝에 어렵사리 몸을 실은 엘알항공 기내! 자리를 찾아 무사히 앉고서야 마음을 좀 놓았다. 이제서야 '내가 진짜 이스라엘을 가는구나!' 하는 안도감이 들었달까? ㅎㅎ 이미 지난 안 좋은 추억(^^;) 따윈 잊고 기내식으로 나온 홈무스와 피타 빵을 즐겨 주며 날밤을 꼬박 새우고나니, 이스라엘의 국제도시 '텔아비브(Tel Aviv)에 도착!

 

 

 

 

 

 

 

 

 

 

 

이스라엘 공항에 도착한 순간 터져나오던 환호성!

그렇게 어렵게 밟은 땅이었기에 더욱 감개무량했는지도! ^^

 

입국장을 빠져나와보니 유명한 여행 주간지 'TIME OUT' 이 무료로 배포되고 있었다. 

이런 횡재가 있나! 잽싸게 뛰어가 타임아웃을 집어들고 환전을 한 뒤, 유유히 공항을 빠져나갔다.

 

 

 

 

 

 

지금까지의 내 여행 인생 중 가장 익사이팅하고도 힘들었던

1박 2일 이스라엘 입국 스토리!

 

이젠 또하나의 재밌는 에피소드로 추억하며,

본격적인 이스라엘 이야기는 다음 편에 소개하고자 한다! ^^

 

 

 

 

 

 

 

 

 

 

 

- 추가로 알아두면 좋은 정보 -

  

 이스라엘 입국 시 그간의 이슬람 국가 출입국 기록이 걸림돌이 되듯이,

중동권의 이슬람 국가로 입국 시에도 이스라엘 입국 흔적이 남아있다면

이 또한 입국을 거절 당할만큼 큰 문제가 될 수 있다.

 

그렇기에 앞으로 중동 국가를 여행할 계획이 있다면,

이스라엘 입출국 시 스탬프를 다른 종이에 찍어달라고 하는 것이 좋다.

 

 

 

 

 

 

 

 

정보제공 | Get About 트래블 웹진
루꼴 루꼴

'디스 이즈 뉴욕' '휴가 안 내고 떠나는 세계여행 베스트15' '일하면서 떠나는 짬짬이 세계여행'을 통해 직딩여행 붐을 유행시킨 베스트셀러 여행작가

  • 좋아요 0
댓글 1
  • 이스라엘 입국 정보와 tip 꼭 알아두어야 할거 같아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디아나 2013.08.01 09:18

관련 지역 여행기

여행, 오빠랑, 연인, 가족, 가이드, 휴양지, 리조트, 자유여행, 1박 2일, 3박 4일, 4박 5일, 인천 출발, 김포공항, 추천 일정, 가이드북, 지도, 여행 후기, 여행기, 가볼만한 곳, 추천 맛집, 추천 쇼핑, 질문과 답변, 실시간 최저가 호텔/숙박 가격 비교, 추천 호텔, 추천 숙박, 추천 리조트, 무료 호텔, 무료 숙박권, 무료호텔 응모, 무료 숙박권 응모, 무료 항공, 무료 항공권, 특가 항공, 특가 항공권, 최저가 항공권, 실시간 항공권 가격비교, 알뜰 항공권, 항공권 응모, 에어텔, 패키지, 미니가이드북, 미니 가이드북, 홍콩,마카오,오사카,후쿠오카,도쿄,타이베이,가오슝,타이중,베이징,상하이,칭다오,싱가포르,방콕,푸껫,세부,보라카이,코타 키나발루,파리,로마,런던,바르셀로나,크로아티아,이스탄불,뉴욕,하와이,미서부,괌,시드니,제주,전주,경주,수원,화성,안산,대부도,홍콩 여행,마카오 여행,오사카 여행,후쿠오카 여행,도쿄 여행,타이베이 여행,가오슝 여행,타이중 여행,베이징 여행,상하이 여행,칭다오 여행,싱가포르 여행,방콕 여행,푸껫 여행,세부 여행,보라카이 여행,코타 키나발루 여행,파리 여행,로마 여행,런던 여행,바르셀로나 여행,크로아티아 여행,이스탄불 여행,뉴욕 여행,하와이 여행,미서부 여행,괌 여행,시드니 여행,제주 여행,전주 여행,경주 여행,수원 여행,화성 여행,안산 여행, 대부도 여행,HongKong,Macau,Osaka,Fukuoka,Tokyo,Taipei,Kaohsiung,Taichung,Beijing,Shanghai,Qingdao,Singa-pore,Bangkok,Phuket,Cebu,Boracay,Kota Kinabalu,Paris,Rome,London,Barcelona,Croatia,Istanbul,Newyork,Hawaii,WesternAmerica,Guam,Sydney,Jeju,Jeonju,Gyeongju,Suwon,Hwa-Seong,Ansan Daeb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