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 중입니다.

모바일 웹에서 볼래요

로딩 중입니다.

전문가 여행기

뒤로

슬라이드1

 

카페보란?

10명이 마실 만큼의 커피를 큰 망에 담고, 물이 든 양철통에 넣은 후, 망을 꺼낼 때 주룩주룩 흐르는 커피를 컵에 담아 마시는 태국의 전통 커피. 연유를 넣은 라테(Latte) 비슷한 스타일, 얼음을 넣고 간 프라푸치노(Frappucino, Frappe) 스타일도 있다. 처음 맛 본 사람에게는 카페인 하이(Caffeine High) 증상을 유발할 정도로 쓰고 신 맛이 특징. 아라비카(Arabica coffee bean)보다 카페인이 2배 많은 베트남 로부스타(Robusta bean) 콩이나 치앙라이(Chiang Rai) 커피콩을 사용한다.

 

 

1. How to find ‘Cafe Boran’ Vendor

 슬라이드2

 

A. 3개의 상징 

 ①레고처럼 쌓여있는 연유 캔, ②몸통 크기의 은색 양철통, ③검게 변한 망에서 떨어지는 검은 물.

  3개의 물건이 보이면 카페보란 리어카일 확률 99%

 

B. 믿지 마, 나의 경험

​ 음식점에서 파는 카페보란 보다, 과일주스와 음료만 파는 리어카가 맛있을 확률이 높다. 여행 안내책과 블로그를 믿지 않는 나는, 조금 더 맛있는 곳을 찾기 위해 항상 지나가는 사람 2~3명에게 물어본다. 

‘란 카페보란 아러이 티숫 티나이 크랍/짜오’ (전통커피 제일 맛있는 가게가 어디에요?) 이 문장 암기해서 맛있는 음식점 많이 찾아 다녔다.

 
 
 

2. How to drink my style coffee?  

슬라이드3

 

A. 커피 내 스타일대로 주문하는 태국어 3문장

 ① 아오 카페보란 옌(빤) 마이완 크랍(카)  ‘찬 커피(옌)/프라푸치노(빤) 안 달게 주세요.’

 ② 싸이 놈 닛노이, 마이 싸이 남딴 크랍(카)  ‘연유는 조금, 설탕 넣지 말아주세요.’

 ③ 능 께우 크랍(카)  ‘한 잔 이에요.’

 <프라푸치노: 카페보란 빤>, <태국식 찬 카페 라테: 카페보란 옌>, <뜨거운 커피: 카페보란 런>

  

카페보란 리어카에서는 대부분 태국어나 아주 짧은 영어 단어로 주문이 가능하다. 위에 3문장이 기억하기 어렵다면, ‘카페보란 마이완 크랍(카)’으로도 통한다. ​(다만, 그래도 한국인 입맛에는 달수도 있다. 복불복, 그게 태국인 입맛이다.)

  

B. 믿지 마, 나의 경험! 

특별한 말없이 카페보란을 주문하면, 정말 상상할 수 없을 정도로 쓰고ⁿ 달고ⁿ 신ⁿ 커피를 맛 볼 수 있다. 처음으로 카페보란을 마셨을 때는 악마같이 쓴 맛과, 온 몸에 쑥쑥 흡수되는 단 맛에 충격을 받았었다. 혀는 얼얼, 머리는 띵! 다시는 이런 커피 안 먹겠다고 다짐했지만, 커피 좋아하는 태국인 친구가, 주문 방법, 훌륭한 가게(리어카)를 알려주고 나서는 하루도 빠짐없이 2년 동안 꼭 카페보란을 마시고 있다. 주로 아라비카(Arabica coffee bean)보다 카페인이 2배 많은 베트남 로부스타(Robusta bean) 콩이나 치앙라이(Chiang Rai) 커피콩을 사용하므로 아이나 임산부는 주의가 필요하다.

 
 
 

3. Where to drink in Chiang Mai (최고의 맛 집을 찾아라) 

슬라이드4

 

A. 현지인의 선택

 30​년 커피 인생, P.Yi 아저씨와 빵집 아가씨는 모두 '카페보란 = 란 남완' ('과일주스 = 란 포완')는 공식이라고 말한다. 2년 태국 여행을 하면서, 여기저기 마셔봤지만 이렇게 저렴하면서 (내 입맛에) 맛있는 가게 찾기 쉽지 않다. Ran Nam Wan 단 물 가게라는 의미이고, Ran Pho Wan 충분히 단 가게라는 의미이다. 가게 이름도 재미있다.  

Venti 크기 한 잔에 20 THB/잔, 프라푸치노는 5 THB 추가, 버블 추가하면 5 THB, 하루종일 먹을 수 있는 점보 사이즈 40 THB (2015.4월 기준) 

+ 위치: 타논 수리옹세(Suriwongse Alley)와 타논 수리옹 하(Suriwong 5 Rd.) 골목

+ 오픈: 9 AM – 5 PM (한 달에 한 번, 부모님 댁에 갈 때 쉼)

 

슬라이드5

 

B. 믿지 마, 나의 경험!

한국 커피의 맛을 기대한다면, 카페보란과는 상관없는 이야기. 하노이의 요거트 커피, 그리스의 그릭 커피처럼 낯설고 신기한 기억, 게다가 만족감을 주었던 카페보란.

조금 더 배불리 먹으려면 남완(Nam Wan)에서 북쪽으로 일곱 발자국 안에 있는 이름 없는 가게에서 파는 토후톳(두부튀김), 부엌톳(토란튀김)과 카페보란 빤은 제법 잘 어울린다. 그리고 깟꼼 시장(Kat Kom)안에서 오후 2시부터 5시까지만 파는 두툼한 감자 튀김(Nam Farang Tot)과 같이 먹으면 든든한 점심 식사 한 끼도 된다.

 
 
정보제공 | Get About 트래블 웹진
내안의 코끼리 세마리 내안의 코끼리 세마리

먹고, 걷고, 먹고, 이야기하고, 또 먹기 위해 여행을 합니다. 그러다보니 여행 글을 쓰는 데까지 왔네요. blog.naver.com/hansmurf

  • 좋아요 2
댓글 0

관련 지역 여행기

여행, 오빠랑, 연인, 가족, 가이드, 휴양지, 리조트, 자유여행, 1박 2일, 3박 4일, 4박 5일, 인천 출발, 김포공항, 추천 일정, 가이드북, 지도, 여행 후기, 여행기, 가볼만한 곳, 추천 맛집, 추천 쇼핑, 질문과 답변, 실시간 최저가 호텔/숙박 가격 비교, 추천 호텔, 추천 숙박, 추천 리조트, 무료 호텔, 무료 숙박권, 무료호텔 응모, 무료 숙박권 응모, 무료 항공, 무료 항공권, 특가 항공, 특가 항공권, 최저가 항공권, 실시간 항공권 가격비교, 알뜰 항공권, 항공권 응모, 에어텔, 패키지, 미니가이드북, 미니 가이드북, 홍콩,마카오,오사카,후쿠오카,도쿄,타이베이,가오슝,타이중,베이징,상하이,칭다오,싱가포르,방콕,푸껫,세부,보라카이,코타 키나발루,파리,로마,런던,바르셀로나,크로아티아,이스탄불,뉴욕,하와이,미서부,괌,시드니,제주,전주,경주,수원,화성,안산,대부도,홍콩 여행,마카오 여행,오사카 여행,후쿠오카 여행,도쿄 여행,타이베이 여행,가오슝 여행,타이중 여행,베이징 여행,상하이 여행,칭다오 여행,싱가포르 여행,방콕 여행,푸껫 여행,세부 여행,보라카이 여행,코타 키나발루 여행,파리 여행,로마 여행,런던 여행,바르셀로나 여행,크로아티아 여행,이스탄불 여행,뉴욕 여행,하와이 여행,미서부 여행,괌 여행,시드니 여행,제주 여행,전주 여행,경주 여행,수원 여행,화성 여행,안산 여행, 대부도 여행,HongKong,Macau,Osaka,Fukuoka,Tokyo,Taipei,Kaohsiung,Taichung,Beijing,Shanghai,Qingdao,Singa-pore,Bangkok,Phuket,Cebu,Boracay,Kota Kinabalu,Paris,Rome,London,Barcelona,Croatia,Istanbul,Newyork,Hawaii,WesternAmerica,Guam,Sydney,Jeju,Jeonju,Gyeongju,Suwon,Hwa-Seong,Ansan Daeb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