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 중입니다.

모바일 웹에서 볼래요

로딩 중입니다.

전문가 여행기

뒤로

 

라오스 남부 지역의 폭포 기행

 

지형의 70%가 산악지대라 한국과 비슷한 자연을 가진 라오스 남부 지역 여행 중 놓치지 말아야 할 자연 풍경을 손꼽는다면 아마 폭포 기행이라 할 것이다. 아직까지 사람의 손을 타지 않은 때묻지 않은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보여주는 라오스의 폭포. 지금부터 떠나보자.

 

 

 

1. 볼라벤 고원의 폭포

 

FFDSC_7116

▲ 파수암 Phasoum 폭포

볼라벤 고원 민속촌에 있는 파수암 폭포 작은 나이아가라 폭포 같은 느낌을 주는 곳으로 건기와 우기에 따라 이곳의 폭포는 그 모습이 조금 다르다고 한다. 아무래도 우기는 물이 많이 흐르고 건기는 물의 양이 적어지니 물이 떨어지는 모습도 좀 더 다를 것이라 예측이 된다.

 

 

FFDSC_7126

FFDSC_7130

규모는 작지만 작은 나이아가라 폭포라 불러도 될 만큼 계곡을 넓게 흐르고 있어 지나가는 이들의 발길을 붙잡는다. 폭포를 배경으로 모두 사진 한 컷은 남기고 가는 듯하다. 나이아가라의 웅장함과 비교하면 이곳은 축소판을 만들어 놓은 듯 작고 아기자기한 모습을 볼 수 있다. 작다고 표현했지만 좀 더 가까이 다가가 보면 사실 꽤 크다. 

파수암 폭포로 가다 보면 애족이라는 소수 민족이 사는 민속촌을 만날 수 있는데 폭포로 가기 전 이 민속촌도 꼭 들렀다 가라고 권하고 싶다. 

 

 

FFDSC_7137 

좀 더 해발이 높은 지대로 올라가면 산 뿐인데 폭포가 있을까 싶었는데 이 산악지대에 산을 따라 흐르는 물을 따라 자연적으로 만들어진 폭포가 있다.

 

 

FFDSC_7188

▲ 땃판 폭포

강도 없는 이 고원지대에 산속 작은 계곡을 따라 흐르는 지류들이 만나 급경사가 있는 곳에서 이렇게 장엄한 풍경을 보여준다. 흐르는 물의 양도 엄청난 폭포에 도착하기 전 멀리서 물이 쏟아지고 있음을 느끼게 하는 소리가 들린다. 뜻밖의 장소에서 생각지도 못한 장면을 만났다고 할까? 이 조용한 산속에 이렇게 물이 모여서 떨어지는 곳이 있을까 싶었는데 의외로 꽤 큰 폭포가 있다.

 

 

FFDSC_7153

▲ 볼라벤 고원의 가장 높은 곳에 있는 땃로 폭포

전혀 예상치도 못한 장소에 폭포가 있다. 이곳은 물이 흐를만한 계곡도 보이지 않는데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폭포이기도 하지만 볼라벤 고원에서 가장 긴 폭포이기도 하다.

 

 

FFDSC_7167

▲ 땃로 폭포

물이 떨어지며 내는 굉음 그러니까 소리도 웅장하지만 이곳은 전혀 더위가 느껴지지 않을 정도로 쏟아지는 물이 차가운 기운을 뿜어낸다. 물이 떨어지는 소리 바람과 함께 나무가 흔들리고 떨어지는 물이 바위를 때리는 소리는 사람의 귀를 울리는 자연이 만들어 주는 협주곡이다. 저 물은 어디서 저렇게 모여서 오는 것일까 하는 궁금증만 만들어주는 폭포로 건기와 우기 물의 양은 다르지만 1년 내내 저렇게 흐르고 있다고 한다.

 

 

 

2. 침파삭주 시판돈 지역의 폭포

 

FFDSC_7525

시판돈에서 배를 타고 돈뎃에서 돈콩으로 들어오면 만나는 첫 번째 폭포가 리피 폭포다. 리피 폭포로 가는 길은 공원이 조성 중인데 대나무를 묶어서 둥근 터널길을 만들어 놓았다. 한국에서 곧게 뻗은 대나무만 보다가 이렇게 나무를 묶어 인위적으로 반원형의 터널길은 좀 이색적인 느낌을 준다.

 

 

FFDSC_7528

▲ 돈콩리피  폭포

 

 

FFDSC_7547

볼라벤 고원 지대에서 만난 폭포들이 산속의 계곡을 따라 흘러 급경사를 이루며 물이 떨어지고 있다면 시판돈의 폭포들은 메콩강의 지류로 완만한 경사를 이루며 넓게 퍼져서 물이 떨어지고 있다. 건기에는 물의 양이 많이 줄고 우기에는 물의 양이 늘어나 강 유역의 바위의 사이로 물이 완만하게 떨어져 폭포를 만들고 있다.

 

 

FFDSC_7562

강을 따라 흘러내리는 물에 밀려 폭포의 안쪽에는 이런 모랩톱이 쌓여 자연적인 해변의 비치가 만들어져 있다.

 

 

FFDSC_7671

▲ 콘파펭  폭포

돈뎃, 돈콩에서 벗어나 팍세로 돌아가는 길에 만난 콘파펭 폭포 이곳 역시 메콩강 합류하는 지류 유역의 폭포로 완만하고 그리고 넓게 퍼져서 물이 쏟아지고 있다.

 

 

FFDSC_7673

볼라벤 고원 지대에서 만난 폭포들은 급격한 경사에 좁게 물이 떨어지고 있다면 시판돈 지역의 폭포들은 흐르는 강을 따라 자연적으로 만들어진 폭포들이라 그런지 낮은 경사에 넓게 퍼져 물이 흐르고 있다. 건기의 경우 물의 양이 줄어 폭포의 높이가 좀 더 경사를 이루게 된다고 한다. 지금과 같은 우기에는 흐르는 물의 양이 많아 좀 더 낮은 경사를 보이고 있다.

폭포는 흔히 산과 물이 만드는 자연의 선물이라고 한다. 졸졸졸 흐르는 시냇물이 모여 계곡에서 급격하게 떨어지는 풍경을 볼라벤에서 볼 수 있다면 시판돈의 폭포는 강과 바위가 만들어 내고 있다. 비가 없는 건기에는 천천히 흐르다 지금과 같은 우기에는 콸콸콸 쏟아지는 풍경을 보여준다. 해발이 높은 고원지대인 볼라벤의 폭포와 시판돈 메콩강 유역의 폭포는 서로 완전히 전혀 다른 모습을 보여준다.

 

 

INFORMATION

- 라오스의 폭포는 모두 입장료가 있는데 국립공원이 아닌 사유지라 입장료도 제각각으로 보통 20,000~30,000kip 정도.

우리돈으로 환산하면 3000원에서 5000원 정도다.

콘파펭 폭포의 경우 one day pass가 성인 30,000kip.

 

 

 

 

 

정보제공 | Get About 트래블 웹진
Raycat Raycat

현재 포토 스튜디오의 사진작가이자, 사진/여행/고양이/IT를 주제로 한 티스토리 우수 블로거로 활동 중이다. * 블로그 => http://www.raycat.net/

  • 좋아요 1
댓글 0
여행, 오빠랑, 연인, 가족, 가이드, 휴양지, 리조트, 자유여행, 1박 2일, 3박 4일, 4박 5일, 인천 출발, 김포공항, 추천 일정, 가이드북, 지도, 여행 후기, 여행기, 가볼만한 곳, 추천 맛집, 추천 쇼핑, 질문과 답변, 실시간 최저가 호텔/숙박 가격 비교, 추천 호텔, 추천 숙박, 추천 리조트, 무료 호텔, 무료 숙박권, 무료호텔 응모, 무료 숙박권 응모, 무료 항공, 무료 항공권, 특가 항공, 특가 항공권, 최저가 항공권, 실시간 항공권 가격비교, 알뜰 항공권, 항공권 응모, 에어텔, 패키지, 미니가이드북, 미니 가이드북, 홍콩,마카오,오사카,후쿠오카,도쿄,타이베이,가오슝,타이중,베이징,상하이,칭다오,싱가포르,방콕,푸껫,세부,보라카이,코타 키나발루,파리,로마,런던,바르셀로나,크로아티아,이스탄불,뉴욕,하와이,미서부,괌,시드니,제주,전주,경주,수원,화성,안산,대부도,홍콩 여행,마카오 여행,오사카 여행,후쿠오카 여행,도쿄 여행,타이베이 여행,가오슝 여행,타이중 여행,베이징 여행,상하이 여행,칭다오 여행,싱가포르 여행,방콕 여행,푸껫 여행,세부 여행,보라카이 여행,코타 키나발루 여행,파리 여행,로마 여행,런던 여행,바르셀로나 여행,크로아티아 여행,이스탄불 여행,뉴욕 여행,하와이 여행,미서부 여행,괌 여행,시드니 여행,제주 여행,전주 여행,경주 여행,수원 여행,화성 여행,안산 여행, 대부도 여행,HongKong,Macau,Osaka,Fukuoka,Tokyo,Taipei,Kaohsiung,Taichung,Beijing,Shanghai,Qingdao,Singa-pore,Bangkok,Phuket,Cebu,Boracay,Kota Kinabalu,Paris,Rome,London,Barcelona,Croatia,Istanbul,Newyork,Hawaii,WesternAmerica,Guam,Sydney,Jeju,Jeonju,Gyeongju,Suwon,Hwa-Seong,Ansan Daeb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