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 중입니다.

모바일 웹에서 볼래요

로딩 중입니다.

전문가 여행기

뒤로

 

자꾸 생각나는 캘리포니아 B&B에서의 하룻밤

- 호텔과는 다른 추억, 가정집의 정취

 

 

4

 

다음 날은 라스베이거스를 갈 계획이었고 오늘 밤에는 롱비치에 사는 친구와 롱비치 인근에서 저녁을 함께 하려는 날이었다.

그리고 나의 숙소는 친척 집이 있는 샌디에고. 저녁을 먹고 샌디에고로 돌아갔다가 다시 다음 날 라스베이거스로 이동하는 동선은

너무 낭비가 심했다. 그리하여 롱비치 인근에서 저녁 식사를 하고 친구와 늦게까지 수다를 떨다가 다음 날 일행들에게 나를 픽업해서

라스베이거스로 가자고 요청하는 게 좋겠다 싶었다.

 

그래서 롱비치 인근에서 하루 머물 숙소가 필요하게 되었다. 늦은 밤 입실하여 잠을 잘 것이고, 다음 날 아침 식사가 제공되면 좋겠고,

그리고 아침 바다를 보기 위해 (나에게는 차가 없었으므로) 걸어갈 수 있는 거리에 있는, 적당한 가격의 숙소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호텔을 사용하기에는 호텔의 부대시설을 사용할 시간이 없을 것 같아 아까웠고, 게스트 하우스를 이용하기에는 너무 평범한 기억만이

남을 것 같아 섭섭했다. 그러다가 오랜만에 이용하게 된 B&B(Bed&Breakfast).

나는 그 집에서의 하룻밤을 종종 떠올리며 그리워하곤 한다.

 

7

 

Beachrunners’ Inn, Long Beach, California

www.beachrunnersinn.com

 

우선 위의 조건에 맞는 집이었고, 호텔 예약 사이트에서의 평이 나쁘지 않았으며, 페이스북 페이지도 잘 운영되고 있는 것으로 봐서

믿을 수 있는 집 같았다. 가격은 호텔보다는 쌌고 게스트 하우스보다는 비쌌다(하루 숙박료 100$~135$).

에어컨이 없고 천장에 선풍기만 있어 불편했다는 평이 있었으나 더위를 별로 타지 않는 나로서는 걱정할 일은 아니어서

호텔 예약 사이트를 통해 예약했다. 늦은 체크인에는 추가 비용이 붙을 수 있다고 하여 사전에 이메일로 몇 시쯤 도착할 것이고

짐을 두고 나갔다가 늦게 들어올 것이라고 설명하니 친절히 안내해주셨다. 손님을 받을 수 있는 방이 5개인 집이다 보니 개별 손님에 대해

세심히 관심을 써주는 것 같았다.

 

1

 

야자나무로 둘러싸여 있는 집을 찾아 초인종을 누르니 주인아주머니께서 반갑게 맞아 주셨다. 카페트가 깔린 거실을 지나

살짝 삐걱거리는 계단을 올라 2층 방에 도착했는데 방을 구경하는 재미가 은근 쏠쏠했다.

적당히 갖춰 놓아도 될 법하다고 생각했는데 작은방 안에는 손님을 위한 용품들이 구석구석 갖춰져 있었다. 알람시계, 세면용품, 식수,

티슈, 안대, 귀마개, 메모지&볼펜, 침대 조명 등등. 이 집 주인이 이 일을 정말 얼마나 정성껏 하시는지 단번에 느낄 수 있었다.

 

33

22

55

11

 

다음 날 아침 식사도 감동이었다. 손님들이 취향껏 먹을 수 있도록 각종 빵과 음료, 과일, 요거트 등이 준비되었고,

감자 소시지 그라탕과 스크램블 에그 등이 막 조리되어 제공되었다.

 

2

111

333

222

 

흥미로운 식사 테이블 앞에서 B&B 손님들은 이야기꽃을 피웠다. 내일 결혼식이 있어서 모인 예비부부와 가족들,

결혼 30주년을 맞아 여행 중인 부부 그리고 한국에서 온 나. 낯선 사람들끼리도 한참을 이야기를 나눴다.

다 푸근한 가정집의 정취와 가정식에 빠져서 그랬던 것 같다.

 

3

6

  

기분 좋은 식사 덕이었던지 아침 산책길 발걸음도 가벼웠다. 조용한 마을, 따뜻한 캘리포니아의 햇살, 출근하는 사람들,

운동하는 사람들... 두리번거리며 걷기에 좋았던 아침이었다.

 

5

 

산책 후, 집 구경을 조금 하고 라스베이거스로 떠났다. 벽난로 위에 놓여 있던 가족사진과 크리스마스카드, 오래되었지만 잘 관리된 가구

그리고 따뜻한 주인아주머니의 인사를 뒤로하고 떠나는 마음 한켠에는 다시 놀러 오고 싶다는 생각이 가득했다.

B&B의 매력을 제대로 느끼기에 좋았던 하룻밤이었다.

 

정보제공 | Get About 트래블 웹진
wild but mild wild but mild

사회복지와 커뮤니케이션을 전공했고, 주중에는 한 대학교의 홍보담당 직원으로서, 주말에는 지구별 방랑자로서 성실하고 즐겁게 그리고 둥글게 살아가고자 노력하고 있다. 나이가 들어도 늘 새로운 것에 도전할 수 있는 청년으로 살아가길 희망한다. 서핑에 입문해 좌충우돌 했던 이야기를 담아 2012년 여름, '서핑에 빠지다'를 출간했다. http://blog.naver.com/mwa2132

  • 좋아요 3
댓글 0
여행, 오빠랑, 연인, 가족, 가이드, 휴양지, 리조트, 자유여행, 1박 2일, 3박 4일, 4박 5일, 인천 출발, 김포공항, 추천 일정, 가이드북, 지도, 여행 후기, 여행기, 가볼만한 곳, 추천 맛집, 추천 쇼핑, 질문과 답변, 실시간 최저가 호텔/숙박 가격 비교, 추천 호텔, 추천 숙박, 추천 리조트, 무료 호텔, 무료 숙박권, 무료호텔 응모, 무료 숙박권 응모, 무료 항공, 무료 항공권, 특가 항공, 특가 항공권, 최저가 항공권, 실시간 항공권 가격비교, 알뜰 항공권, 항공권 응모, 에어텔, 패키지, 미니가이드북, 미니 가이드북, 홍콩,마카오,오사카,후쿠오카,도쿄,타이베이,가오슝,타이중,베이징,상하이,칭다오,싱가포르,방콕,푸껫,세부,보라카이,코타 키나발루,파리,로마,런던,바르셀로나,크로아티아,이스탄불,뉴욕,하와이,미서부,괌,시드니,제주,전주,경주,수원,화성,안산,대부도,홍콩 여행,마카오 여행,오사카 여행,후쿠오카 여행,도쿄 여행,타이베이 여행,가오슝 여행,타이중 여행,베이징 여행,상하이 여행,칭다오 여행,싱가포르 여행,방콕 여행,푸껫 여행,세부 여행,보라카이 여행,코타 키나발루 여행,파리 여행,로마 여행,런던 여행,바르셀로나 여행,크로아티아 여행,이스탄불 여행,뉴욕 여행,하와이 여행,미서부 여행,괌 여행,시드니 여행,제주 여행,전주 여행,경주 여행,수원 여행,화성 여행,안산 여행, 대부도 여행,HongKong,Macau,Osaka,Fukuoka,Tokyo,Taipei,Kaohsiung,Taichung,Beijing,Shanghai,Qingdao,Singa-pore,Bangkok,Phuket,Cebu,Boracay,Kota Kinabalu,Paris,Rome,London,Barcelona,Croatia,Istanbul,Newyork,Hawaii,WesternAmerica,Guam,Sydney,Jeju,Jeonju,Gyeongju,Suwon,Hwa-Seong,Ansan Daeb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