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 중입니다.

모바일 웹에서 볼래요

로딩 중입니다.

전문가 여행기

뒤로

 

빙하가 만든 아름다운 피요르드,

밀포드 사운드(Milford Sound)!

 

    

  

  

  

DSC01638

  

  

 

 

 

 

밀포드 사운드로 불리우는  이 수로의 정확인 이름은 “피오르드” 입니다. 피오르드는 일반적으로 좁고 양쪽이 절벽이있는 얼음이 조각한 계곡인데, 빙하가 떠내려간 후에 바닷물로 채워진 것입니다.  “사운드” 는 반면 해수면 상승이나 땅의 침하 작용에 따라서 바닷물로 채워진 강 계곡을 의미합니다.


뉴질랜드를 발견했던 제임스 쿡 선장은 1770 년 해안선을 탐험하러 밀포드 사운드 입구에 이르렀지만 입구가 바위 투성이 뿐이며, 입구가 있을 것 같지도 않아서 밀포드 사운드에 들어가지고 않았습니다.



처음에 밀포드 사운드를 발견한 유럽인은 1793년 이후로 해안선을 따라서 운항하던 물개잡이들이었을 거라고 여겨집니다.

잘 알려진 물개잡이로 존 그로노 선장이 있는데 , 웨일즈의 밀포드 항구 근처에서 태어난 그는 자신의 고향 이름을 따서 이곳을 밀포드 사운드라고 부르게 됩니다. 1870년대 말 스코티쉬인 도날드 서더랜드가 밀포드 시를설립하면서 유럽인들의 영구 정착이 시작되었습니다.






DSC01567







투어버스에서 내리기 전에 크루즈 승선을 위한 보딩패스를 받았습니다.  보딩패스에 적혀있는 것 처럼 “Boarding Pass Only” 입니다. 유람선에서 주는 뷔페는 먹을 수 없다는 것이고 점심을 알아서 해결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DSC01571





DSC01570








DSC01568






멀리 마이터 봉 (Mitre Peak) 도 보이네요. 이 봉우리는 주교가 쓰는 모자 (Mitre) 와 비슷하다고 해서 이렇게 이름이 붙여졌으며 높이가 해발 1682m 달합니다. 바다에서 수직으로 솟아오른 산중에는 세계에서 가장 높다고 합니다.






DSC01569





DSC01574






마이터 봉을 배경으로 제가 탑승할 유람선이 입항하는 것이 보입니다.







DSC01575








DSC01578






출항하자 마자 보웬 폭포 ( Bowen Fall )가 보이네요.  다렌 산맥의 협곡에서 시작된 보웬폭포는 160m 를 낙하합니다.









DSC01579





DSC01580







여유가 있는 관광객들이 탑승하자 마자 뷔페식을 즐기는 동안 “boarding pass only” 를 소지한 저와 같은 가난한 여행객들은 자연만을 즐기고 있습니다.








DSC01677










DSC01588






그래도 커피와 차 그리고 뜨거운 물은 무료로 이용할 수 있어서, 매점에서 3불에 파는 김치 사발면 에 뜨거운 물을 부어서 먹었습니다. 특별하지도 않는 뷔페보다는 뜨거운 김치 사발면이 훨씬 낫다고 생각하려 했지만   뷔페도 먹어 보고는 싶습니다.







DSC01581





배가 부르지는 않지만 그래도 따뜻한 국물을 마시니 구경할 맘이 다시 솟습니다.





DSC01585







바다에서 뭔가 움직이는 것이 있어 자세히 봤더니 돌고래 입니다.





DSC01586

 





DSC01587






밀포드 사운드는 돌고래는 청백돌고래로 최대 3.8 m 까지 자란다고 합니다.








DSC01597







DSC01598






밀포드 사운드의 절벽을 자세히 보면 빙하가 움직인 증거를 찾을 수 있습니다.






DSC01605






중간 쯤에 있는 아름다운 일곱 빛깔이 보이시나요 ?






DSC01606





DSC01612






비가 오지 않아서  장엄한 폭포수를 볼수는 없지만  아름다운 무지개가 있는 폭포를  담으려는 관광객으로 갑판은 붐빕니다. 이 지역은 우림지역으로 연평균  6812 mm 의 비가 내린다고 합니다. (대한민국 1500mm ) 이렇게 비가 많이 오는 이곳에서 맑은 하늘을 볼 수 있는 것은 큰 행운입니다.





DSC01615





어렸을 적 무지개의 끝에는 무엇이 있을 까 궁금했었던 적이 참 많았는데 무지개의 끝에는 별것 없네요.






DSC01625





데일 곶(Dale Point)는 밀포드 사운드에 이르는 입구의 북쪽 지점에 있습니다. 바다에서는 입구가 잘 보이지 않아, 밀포드 사운드가 오랫동안 연안을 운항하는 선박에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DSC01631





DSC01633






데일 곶을 빠져나와 타스만 해에 이르니 배가 제법 흔들리기 시작합니다. 이 배로 4일 정도 항해하면 시드니에 도착할 수 있습니다.







DSC01638





DSC01639





DSC01640





타스만 해 까지 나온 유람선은 이제 항구를 향해 돌아가기 시작합니다.







DSC01650






바위 위에서 낮잠을 자고 있는 물개도 보입니다. 무분별한 사냥으로 한 때 멸종위기에 노였던 물개는 현재 보호 대상이 되어서 그 수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DSC01637





DSC01659






높이가 155 m 달하는  스털링 폭포(Stirling Falls)에  가까이 가자 선내 방송에서는 폭포수를 맞으면 젊어진다면 꼭 폭포수를 맞을 것을 추천합니다.







DSC01665






DSC01664






갑판은 폭포수를 맞고 젊어 지려는 사람들로 가득합니다. 폭포수에 진짜 효과가 있지는 않겠지만 그 믿음만으로도 충분히 젊어질 것 같습니다.







DSC01672





DSC01675

 




DSC01671






유람선은 폭포 최대한 가까이 접근해서 관광객들을 흠뻑 적시게 합니다.






DSC01681






해리슨 내포 (Harrison Cove) 는 피오르드 내에서 자장 바람이 약한 곳으로 배가 정박하기 좋은 곳입니다. 산에 쌓여 있던 눈이 녹아 해리슨 강을 통해 피오르드에 들어오게 됩니다.






DSC01676







배는 부두에 가까이 오니 관광객들은 이제 하선 준비를 하기 시작합니다. 유람선 탑승 전에 찍힌 사진들은 인화되어 주인들의 손길을 기다리고 있네요. 빙하의 만든 아름답고 신비로운 피요르드를 볼 수 있는 밀포드 사운드, 아니 밀포드 피요르드 입니다.


정보제공 | Get About 트래블 웹진
트레브 트레브

여렸을 적 꿈이었던 수 많은 지도 위에 발자취를 남기기를 실천하며 오늘도 열심히 방랑 중. 이 세상 모든 곳들을 머리속에 그리고 사진 안에 담고 싶다. http://travfotos.tistory.com

  • 좋아요 1
댓글 0

관련 지역 여행기

여행, 오빠랑, 연인, 가족, 가이드, 휴양지, 리조트, 자유여행, 1박 2일, 3박 4일, 4박 5일, 인천 출발, 김포공항, 추천 일정, 가이드북, 지도, 여행 후기, 여행기, 가볼만한 곳, 추천 맛집, 추천 쇼핑, 질문과 답변, 실시간 최저가 호텔/숙박 가격 비교, 추천 호텔, 추천 숙박, 추천 리조트, 무료 호텔, 무료 숙박권, 무료호텔 응모, 무료 숙박권 응모, 무료 항공, 무료 항공권, 특가 항공, 특가 항공권, 최저가 항공권, 실시간 항공권 가격비교, 알뜰 항공권, 항공권 응모, 에어텔, 패키지, 미니가이드북, 미니 가이드북, 홍콩,마카오,오사카,후쿠오카,도쿄,타이베이,가오슝,타이중,베이징,상하이,칭다오,싱가포르,방콕,푸껫,세부,보라카이,코타 키나발루,파리,로마,런던,바르셀로나,크로아티아,이스탄불,뉴욕,하와이,미서부,괌,시드니,제주,전주,경주,수원,화성,안산,대부도,홍콩 여행,마카오 여행,오사카 여행,후쿠오카 여행,도쿄 여행,타이베이 여행,가오슝 여행,타이중 여행,베이징 여행,상하이 여행,칭다오 여행,싱가포르 여행,방콕 여행,푸껫 여행,세부 여행,보라카이 여행,코타 키나발루 여행,파리 여행,로마 여행,런던 여행,바르셀로나 여행,크로아티아 여행,이스탄불 여행,뉴욕 여행,하와이 여행,미서부 여행,괌 여행,시드니 여행,제주 여행,전주 여행,경주 여행,수원 여행,화성 여행,안산 여행, 대부도 여행,HongKong,Macau,Osaka,Fukuoka,Tokyo,Taipei,Kaohsiung,Taichung,Beijing,Shanghai,Qingdao,Singa-pore,Bangkok,Phuket,Cebu,Boracay,Kota Kinabalu,Paris,Rome,London,Barcelona,Croatia,Istanbul,Newyork,Hawaii,WesternAmerica,Guam,Sydney,Jeju,Jeonju,Gyeongju,Suwon,Hwa-Seong,Ansan Daeb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