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 중입니다.

모바일 웹에서 볼래요

로딩 중입니다.

전문가 여행기

뒤로

 

책 읽기 좋은 날, 홍대로 가자

홍대 Book Cafe 산책 

 

bookcafe033

 

커피 한 모금, 책 한 줄

스마트폰이나 패드의 보급으로 이북(E-book)도 이제 우리 생활 속에 깊숙히 스며들고 있지만, 난 여전히 아날로그 책이 좋다. 새 책을 열고 킁킁거리면서 맡아보는 잉크의 냄새도 좋고, 종이를 넘기는 촉감, 중간중간 줄을 쳐가며 읽어내려가는 맛이 특별하달까.

무엇보단 나는 책들이 가득 채워진 공간에서 뿜어져나오는 빛깔과 분위기가 좋다. 그래서 여름휴가나 평일에 휴가를 얻으면 꼭 혼자서 북 카페를 찾는다. 한가로이 밀린 책도 읽고 음악도 듣고 블로깅이나 SNS를 하기에도 더없이 좋은 공간이다. 아늑하고 편안한 분위기에 향기로운 커피와 차가 함께 하니 더할나위 없이 좋다. 

그런데 아직도 북 카페라는 이름을 내걸고 책 몇 권 꽂아놓은 채 흉내만 내는 곳이 많다. 진짜 북 카페다운 곳을 발견하기가 쉽지 않지만, 그나마 북 카페의 메카이자 원조라 할 수 있는 홍대만큼은 '북 카페'라는 이름이 부끄럽지 않은 곳들이 많다. 

 

 

bookcafe007

 

카페와 서점의 경계, 북 카페 

요즘 북 카페는 크게 2가지로 나뉜다. 1세대 북 카페는 개인이 운영하는 소규모의 아늑한 공간이 대부분이었다. 그러다 출판사들이 북 카페에 진출하면서 2세대 북 카페는 '복합문화공간'으로 발전했다. 출판사들이 북 카페를 운영하면서 '반품도서 판매' 등으로 수익도 개선하고, 북 콘서트나 갤러리 등의 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것이 요즘의 트렌드.  

이러한 2세대 북 카페로는, 후마니타스가 만든 ‘후마니타스 책다방’, 문학동네의 ‘카페 꼼마’, 자음과 모음의 '자음과 모음', 문학과지성사의 ‘KAMA’, 사계절출판사 ‘사계절 책 향기가 나는 집’, 창작과비평사 ‘창비’, 한길사 ‘포레스타’ 등이 있다. 

이렇게 다양한 북 카페들이 가운데, 내가 선호하는 곳의 몇 가지 조건을 말하자면, 첫째 집중해서 글을 쓰거나 읽을 수 있는 조용한 분위기(잔잔한 음악), 다양하고 알차게 구비된 필독서들, 향긋하고 맛있는 커피, 무제한 인터넷과 전원 코드, 그리고 오래 앉아있어도 불편하지 않은 좌석 등을 꼽을 수 있다.

책 읽기 좋은 계절, 가을을 맞아 그동안 내가 발품을 팔아 다녀본 홍대 북 카페 중 보석같은 3곳을 Get About 트래블웹진 독자 여러분에게 소개해 보고자 한다.

 

 

1. 토끼의 지혜

 

bookcafe039

 

내가 처음 이곳을 알게 된 것은 극동방송국 골목 맞은편 상수역 근처였는데, 그곳이 문을 닫아서 지금은 홍대 주차장 골목에 있는 곳에 자주 간다. 토끼의 지혜는 시험 기간을 맞은 도서관처럼 면학 분위기가 확실히 조성되는 흔치 않은 북카페다. 카페에 들어서면 마치 서점에 온 듯 벽면을 가득 채운 책이 눈에 들어온다. 책의 진열도 마구잡이가 아닌 '휴식과 여유', '스타일과 트렌드', '성공과 비전', '교양과 예술' 이렇게 4개의 섹션별로 분류, 진열되어 있다.

진열된 책을 보면 고전, 인문, 자기계발서, 패션잡지, 소설 등이 족히 3,000권은 넘는 듯하다. 작은 도서관이라고 해도 손색이 없다. 읽다 만 책이 있다면 정가의 90%를 보증금으로 맡긴 뒤 대여할 수도 있다.

 

 

bookcafe047

bookcafe041

 

휴대폰, 노트북 충전 및 프린트 서비스까지 제공하는 것은 기본이다. 따로 마련된 공용 컴퓨터로 인터넷도 할 수 있고, 친구와 대화를 나누고 싶으면 따로 마련된 대화방에서 하면 된다. 대학생 뿐 아니라 원고나 작업에 열중하는 사람들도 많다.

예쁜 메모장과 연필, 무릎담요와 스탠드가 비치되어 있어 작은 배려가 무척 반갑다. 간단한 차나 커피는 5500원~6500원 선이고 디저트 세트가 9000원, 베이글이 7500원이며, 감자튀김 같은 간단한 간식도 구비되어 있다. 영업시간은 오전 10시부터 밤 11시까지.

 

 

2. 카페 꼼마 

 

bookcafe036

 

출판사 '문학동네'가 운영하는 북카페인 '카페 꼼마'는 현재 가장 성공한 북카페로 꼽힌다. 엄숙한 독서실 같은 분위기가 싫은 사람이라면 개방적이고 자유로운 분위기의 이곳이 더 마음에 들 것이다.  출판사 카페 답게, 작가 초청과 같은 문화 행사도 활발히 진행하고 리퍼브 도서나 재고 처리도 하면서 북 카페의 수익모델로서도 나름 성공적. 나도 자연스럽게 읽고 싶은 책을 뽑아 읽다가 마음에 드는 곳을 몇권 사오기도 했으니, 훌륭한 마케팅이 아닐 수 없다. 

 


bookcafe034

bookcafe035

bookcafe012

 

홍대 주차장 골목에서 가장 눈에 잘 띄는 북카페인 카페 꼼마 1호점은 12단 책장이 카페 한면을 가득 채우고 있다. 거기에 날씨가 좋다면 통창을 모두 열어젖히고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책을 읽을 수 있는 곳이다. 2층의 다락방 같은 구조도 인기가 높아서 자리를 차지하려면 일찍 서둘러야 한다. 커피나 음료 외에도 샌드위치나 케이크 등 간단히 요기거리도 갖춰져 있어 오래 눌러 앉아 있기에도 좋다. 영업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자정까지. 

 

 

bookcafe043

 

홍대 역 앞의 2호점이 더욱 크고 멋지다. 70평 규모의 높은 천정에 복층 구조라는 1호점의 컨셉은 그대로 살리고 보다 넓고 확장된 2호점은 더욱 시원한 구조로 꾸며져 있었다. 15단이 넘어 사다리가 필요한 2층 높이의 거대한 책장이 한쪽 벽면을 통채로 차지하고 있는데 보유한 책들은 모두 반값으로 구매할 수 있고 서점보다 여유롭게 책을 고를 수 있어 좋다. 

카페꼼마 2페이지는 1호점보다 더욱 넓어진 공간에 서고는 더욱 높아졌고 1인용 독서실 좌석도 인기라 오후 2시가 넘어가면 자리를 잡기 어려울 정도다. 홍대 주변의 프리랜서나 대학생 등이 많이 찾는 것 같다. 주문한 음료에 천원을 더 지불하면 아메리카노로 리필도 받을 수 있어 오랜 시간 머무를 곳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특히 좋다. 영업시간은 오전 7시 30분부터 자정까지. 

 

 

3. 자음과 모음

 

bookcafe015

 

이번엔 조용한 독서실처럼 면학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곳을 소개한다. 바로 출판사 '자음과 모음'에서 운영하는 북카페 '자음과 모음'이다. 누구에게도 방해받지 않는 나만의 고요한 공간이 필요하다면 이곳이 딱. 아무리 조용히 얘기를 나눠도 거슬리기 마련인데, 1인 좌석과 2인 이상의 대화 좌석이 구분되어, 옆사람의 이야기 소리는 거의 들리지 않는다. 

 

 

bookcafe032

bookcafe018

 

다른 북카페에 비해 1인석도 넉넉히 구비되어 있고, 2인식 좌석에는 모두 콘센트와 와이파이가 이용 가능하다. 한쪽 벽면은 모두 책장으로 꾸며져 있는데 좌석에서 아무 책이나 뽑아들고 읽을 수 있도록 푹신한 소파 의자가 마련되어 있다.

'자음과 모음'에서는 주로 문학, 과학, 수학관련 서적을 많이 출판고 있는데 50% 할인 행사도 자주 진행하고 있어 저렴한 가격에 책을 살 수 있다. 종종 저자 초청 행사나 출판사 이벤트를 진행하기도 한다.

 

 

bookcafe019

bookcafe021

 

집에서는 집중해서 책 읽기가 쉽지 않은데 이곳에 가면 괜히 책이 읽고 싶어지니 참 묘하다. 공간이 주는 힘이란 무시할 것이 못되는 듯 하다. 홍대역 근처에 2호점을 오픈했다고 하니 한번 가봐야겠다.

영업시간은 매일 오전 9시부터 자정까지, 아메리카노 4500원, 모히토 8000원, 카페라떼 5,500원, 요거트셰이크 7,500원, 블루베리요거트셰이크 8,000원대. 

 

 

우리가 '북' 카페로 가는 이유

요즘은 TV에 스마트폰까지 가세하여 '책 읽기'가 점점 어려워졌다. 요즘 책 한 권 읽으려면 여간한 결심이 필요한 것이 아닌데, 책 읽으라고 공간을 만들어주니 고마울 따름이다. 요즘 북 카페는 훌륭한 책으로 마음을 풍요롭게 할 뿐만 아니라, 맛있는 음식으로 몸까지 풍요롭게 하니 일석이조인 셈이다. 게다가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눈치보지 않고 1인석에 앉아 나만의 시간을 만끽할 수도 있다. 

커피와 책, 이 황홀한 조화를 찾아 가까운 북 카페로 한번 나가보는 것이 어떨까? 선선한 가을 바람이 더욱 여유롭게 느껴질 것이다. 

 

 

 

 

정보제공 | Get About 트래블 웹진
미도리 미도리

개인 블로그 '미도리의 온라인 브랜딩 (http://www.midorisweb.com/)'을 6년째 운영 중이며, 현재 국내 대기업 홍보팀에서 온라인PR 업무를 맡고 있다. 평소 개인 브랜딩, 온라인PR, 소셜 미디어 분야에서 전문가로서 활동하고 있으며, 2012년 '100만 방문자와 소통하는 소셜마케팅'을 공저하였다.

  • 좋아요 1
댓글 0

관련 지역 여행기

여행, 오빠랑, 연인, 가족, 가이드, 휴양지, 리조트, 자유여행, 1박 2일, 3박 4일, 4박 5일, 인천 출발, 김포공항, 추천 일정, 가이드북, 지도, 여행 후기, 여행기, 가볼만한 곳, 추천 맛집, 추천 쇼핑, 질문과 답변, 실시간 최저가 호텔/숙박 가격 비교, 추천 호텔, 추천 숙박, 추천 리조트, 무료 호텔, 무료 숙박권, 무료호텔 응모, 무료 숙박권 응모, 무료 항공, 무료 항공권, 특가 항공, 특가 항공권, 최저가 항공권, 실시간 항공권 가격비교, 알뜰 항공권, 항공권 응모, 에어텔, 패키지, 미니가이드북, 미니 가이드북, 홍콩,마카오,오사카,후쿠오카,도쿄,타이베이,가오슝,타이중,베이징,상하이,칭다오,싱가포르,방콕,푸껫,세부,보라카이,코타 키나발루,파리,로마,런던,바르셀로나,크로아티아,이스탄불,뉴욕,하와이,미서부,괌,시드니,제주,전주,경주,수원,화성,안산,대부도,홍콩 여행,마카오 여행,오사카 여행,후쿠오카 여행,도쿄 여행,타이베이 여행,가오슝 여행,타이중 여행,베이징 여행,상하이 여행,칭다오 여행,싱가포르 여행,방콕 여행,푸껫 여행,세부 여행,보라카이 여행,코타 키나발루 여행,파리 여행,로마 여행,런던 여행,바르셀로나 여행,크로아티아 여행,이스탄불 여행,뉴욕 여행,하와이 여행,미서부 여행,괌 여행,시드니 여행,제주 여행,전주 여행,경주 여행,수원 여행,화성 여행,안산 여행, 대부도 여행,HongKong,Macau,Osaka,Fukuoka,Tokyo,Taipei,Kaohsiung,Taichung,Beijing,Shanghai,Qingdao,Singa-pore,Bangkok,Phuket,Cebu,Boracay,Kota Kinabalu,Paris,Rome,London,Barcelona,Croatia,Istanbul,Newyork,Hawaii,WesternAmerica,Guam,Sydney,Jeju,Jeonju,Gyeongju,Suwon,Hwa-Seong,Ansan Daeb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