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 중입니다.

모바일 웹에서 볼래요

로딩 중입니다.

전문가 여행기

뒤로

 

팔라우, 단 하나만 선택해야 한다면 단연 이곳!

락아일랜드를 보지 않고 팔라우를 논하지 말라!

 

IMG_6091 copy

 

팔라우 여행의 노른자위, 락아일랜드

 

고요한 휴양지라고만 생각했던 팔라우. 그러나 막상 도착해보면 기대 이상으로 '할 일'이 많아 놀라게 된다. 오기 전부터 익히 소문 들었던 환상적인 바다, 그곳에서 즐기는 다이빙과 스노클링 외에도 문명의 때가 묻지 않은 순수 자연을 둘러보는 정글 탐험, 무인도 탐험, 폭포 투어와 스트레스 확 풀리는 짚 와이어, 해양 스포츠 등 다양한 액티비티가 기다리고 있기 때문이다.

이렇게 수많은 액티비티가 있다보니, 무엇을 해야할지 모르겠다는 분들도 계시기 마련. 그렇다면 이것만은 꼭 하시라고 자신있게 추천해 드릴 것이 있는데... 바로 유네스코 락아일랜드 투어다. 액티비티에는 관심 없고 그저 리조트에서 편하게 쉬다가는 것이 팔라우 여행의 목표인 사람이라 할지라도, 단 하루만은 자리에서 일어나 락아일랜드에 꼭 다녀오시라고 권해드리고 싶을 정도. 바로 이 락아일랜드 안에 팔라우를 대표하는 모든것이 다 있기 때문이다. 세계 최고의 바닷속, 젤리피쉬 레이크, 청초한 자태를 자랑하는 롱비치까지. 

 

 

IMG_5954 copy

 

락아일랜드는 팔라우를 검색하면 젤리피쉬레이크와 함께 단연 일위로 등장하는데, 이곳은 하나의 섬이 아니라 200여개의 섬으로 이루어져 있는 군도이다. 팔라우의 얼굴 마담인 작은 버섯모양의 섬들이 옹기종기모인 항공사진도 바로 이 락아일랜드의 한부분을 찍은 것.

이 섬들은 고대 산호섬이 융기하면서 형성되었는데, 섬 사이사이에 푸른빛의 석호가 있어 다이빙으로 유명하다. 세계 최고의 다이빙 스팟으로 종종 떠오르는 블루홀이 바로 그 대표적이 예. 또 섬 가운데 해수호들이 있는데, 유명한 젤리피쉬레이크도 그런 해수호 중 하나인 것이다. 따라서 호수에서 스노클링을 하다 입에 물이 들어가면 바닷물만큼은 아니지만 맛이 꽤 짭짤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밀키웨이에 퐁당 빠지다

 

팔라우의 여행 일정은 절대 조급하지 않다. 어떤 투어든 출발 시간이 9-10시 사이로 다른 나라의 패키지 투어들처럼 새벽 6시에 깨어나 정신없이 하루를 시작하지 않아도 된다. 휴식과 관광이 적절히 조합된 이상적인 여행.  '아일랜드 라이프 스타일이 바로 이런것이구나.' 라고 느끼며 여유롭게 아침을 맞이했다. 

오늘의 락 아일랜드 여행의 첫번째 방문지는 밀키웨이이다. 밀키웨이, 은하수라고? 바닷물이 반짝 반짝 빛나는 곳일까? 반짝이는 조개? 아니면 은빛 물고기? 발광 플랑크톤? 밀키웨이라는 신비로운 이름에 여러가지 모습을 상상하며 보트에 올랐다. 

 

 

IMG_5969

 

상쾌한 바람에 머리카락이 흩날리고, 푸른 바다가 화사한 미소로 맞이한다.

바닷빛이 어쩜 이렇게 예쁠까하며, 하염없이 물빛에 빠져들어 있는데... 코로르 섬에서 한 30분쯤 이동했을까? 바닷물이 점점 더 밝은 코발트 빛으로 변해간다. 더 없이 예쁜 에메랄드, 또는 코발트빛. 그러나 마치 우유라도 풀어놓은 듯 뽀얀빛이 감돌면서 투명하던 바다는 온데간데 없이 더이상 바닷속이 보이지 않게 되었다. 뭐지, 이 바다는?

그렇다. 바로 이곳이 밀키웨이다. 별빛이 반짝이는 은하수 같은 밀키웨이가 아니라 바로 이 독특한 물색에서 이름이 유래했던 것이다.  이곳에는 부서진 산호와 조개껍질들이 고운 석회 진흙 형태로 변해 바다에 섞여있는데, 마치 록키산맥의 루이즈 호수나 스위스 인터라켄 근처의 석회 호수같은 물빛이다. 팔라우의 사랑스러운 햇살 덕분에 더욱 푸르게 보일 뿐. 

 

 

IMG_5975 copy

 

이 진흙은 피부에도 좋아서 머드팩으로도 사용되는데, 오늘 우리는 현지에서 직접 공수한 천연 머드팩을 경험하게 되었다. 수영 실력이 물개 저리 가라인 가이드들이 갑자기 전부 배에서 뛰어내리더니 전원 잠수. 물이 불투명해서 보이지도 않는데, 대체 어디로들 가버린걸까? 

 

 

IMG_5990 copy

 

잠시 후 그들이 양손 가득 모아들고 나온 것은 바로 바닥에 깔려있는 산호 진흙. 물에 띄워놓은 부기보드에 열심히 진흙 퍼나르기를 반복, 금세 커다란 보드 두 개에 진흙이 가득 찼다. 참 호흡도 길다. 다시한번 가이드들의 수영 실력에 감동하며, 일행 전원이 진흙을 향해 달려들었다.  

 

 

IMG_5996 copy

IMG_6006 copy

 

남녀구분 없이 전부 진흙에 달려들어 온몸에 치덕치덕 진흙을 펴발랐다. 하얀 진흙으로 온몸을 휘감아놨더니 모두 스타워즈의 외계인같은 모습이 되었다. 나는 머리카락도 예뻐지라고 머리까지 덕지 덕지. 피부에 정말 좋았는지는 믿는자에게 복이 있다고 하니 믿기로 하자.

  

 

바닷속 궁전의 화려한 무도회 엿보기

 

드디어 학수고대하던 락아일랜드의 바닷속 탐험이다. 나의 다이빙 선생님께서도 예전부터 '제일 멋졌던 바다'로 주저없이 팔라우를 꼽았을 정도였으니, 이곳에 오기 전부터 기대가 대단했다. 

블루코너, 블루홀, 저먼채널, 게르메아우스 아일랜드, 빅 드랍오프 등 여러 유명한 다이빙 포인트들이 이곳에 몰려있는데, 그중에서도 빅드랍 오프는 스노클링으로도 그 장엄한 자태를 감상할 수 있어서 다이버가 아닌 이들에게 인기가 있다. 빅 드랍오프는 이름처럼 바닷속 절벽인데, 섬에서 절벽까지 수심  2미터가 채 안되는 산호초가 넓게 펼쳐져 있어서 이곳에서 스노클링을 할 수가 있는 것이다.  

 

 

IMG_6026 copy

IMG_5934 copy

 

밀키웨이에서 보트를 타고 조금 이동하니 다시 바다 색깔이 투명해졌다.

무인도 사이를 지나는데, 어떤 섬에는 2차대전때 일본군이 동굴을 파고 대포를 설치해뒀던 흔적이 그대로 남아있었다. 이 아름다운 곳에 저런 슬픈 역사의 흔적이 남아있다니 참 아이러니하게 느껴진다. 빅드랍오프로 오는 도중 유명한 다이빙포인트인 저먼채널 위를 지나게 됐는데, 이 저먼채널이 생긴이유도 바로 전쟁이었다. 이곳은 원래 수심이 얕아 배가 지나다닐 수 없었는데, 군함을 이동시키고 싶었던 독일군이 다이너마이트로 바닷속을 파괴해 뱃길을 만들었던것. 그래서 이름도 저먼채널이 되었다.

그러나 세월의 흐름과 함께 전쟁의 기억은 묻혀져갔고, 이제는 이 물길로 군함대신 만타가오리같은 대형 바다생물이 지나다닌다고 한다. 그 사실이 다이버들에게 알려지면서 슬픈 역사의 현장이 지금은 세계각지의 다이버들이 몰려드는 관광지가 되었다. 

 

 

DCIM100GOPRO

DCIM100GOPRO

 

드디어 입수.

가이드 두분이 아이들을 이끌고 선두에 섰고, 우리들은 중간에, 다시 가이드 두분이 후방에서 낙오자가 있는지 체크한다. 어떤 바다투어를 가도 가이드가 두명이상인 적이 없었는데, 이렇게 앞뒤로 단체 가이드 호위를 받으니 마음이 든든했다. 

스노클링을 하는 동안 비가 후두둑 떨어지기 시작했는데, 어차피 물 속에 있는지라 아무도 개의치 않는다. 오히려 빗방울이 떨어지는 수면을 물속에서 올려다보고, 그 아름다움에 모두들 넋을 잃었다.

절벽 끝에 떠있으면 물이 워낙 투명해서 절벽 아래로 끝없이 펼쳐지는 산호초와 셀 수 없이 많은 물고기들이 보인다. 보기드문 대형 말미잘도 수심 2미터가 채 안되는 곳에 버젓이 자리잡고 있었다. 그 말미잘을 집처럼 나왔다 들어갔다하는 니모 사촌들, 가까이 가서 보지 않으면 잘 보이지 않는 산호고기들, 저 멀리서 보고 잽싸게 달아나 버리는 산호상어들까지. 파괴되지 않은 산호들의 조형이 더할나위없이 아름다왔고, 압도적인 수의 물고기가 입을 다물지 못하게 했다. 짠 바닷물이 입속으로 콸콸 들어가도 눈치채지 못할 만큼! (^^)

스노클링 하는 내내 쉬지 않고 비디오를 찍었는데, 편집하면서 전과정을 다시 봐도 지루하지 않을 만큼 풍요로운 바닷속이었다. 하이라이트를 모아 보았으니 감상해보시기를.

 

 

Video. 팔라우 수중궁전에서 상어를 만나다

 

 

 

 

수줍은 소녀의 자태, 롱비치

  

IMG_6035 copy

 

오전내 물놀이로 허기진 배를 채우고, 약간의 휴식을 취할 시간이다. 저어만치로 멀어지는 먹구름을 바라보며 우리는 롱비치로 향했다.

 

 

IMG_6028

IMG_6066 copy

 

물이 빠지면 저쪽의 섬과 이어지는 길이 생긴다는 롱비치. 눈부신 하얀 모래 위에 코코넛 싹이 드문드문 자라고 있는 이곳이 바로 그 '발로 찍어도 화보'가 된다는 롱비치구나.

 

 

IMG_6046 copy

 

이곳에서 자다 깨어났을 때, 누군가 나에게 '지금 천국에 도착했다'고 말한다면 두 번 묻지 않고 믿을만한 경치였다. 가끔 여행사 브로슈어에서 보던 맑고 투명한 바다는 전부 포토샵인줄 알았는데, 이런 바다가 진짜 존재하는구나.

 

 

IMG_6048 copy

 

바닷물이 다 빠지지 않아서 옆 섬으로 걸어갈 수 있는 길은 드러나지 않았지만, 허벅지 정도 깊이의 바다가 끝없이 이어져서 어린이들도 마음껏 넓은 바다를 즐길 수 있었다. 너무 평화롭고 아름다운 모습에 반해버려, 이곳에서만 하룻밤 머무르며 해변을 바라보고 싶었을 정도. 그러나 이곳은 숙소가 없는 무인도. 낮에만 배가 들어와 잠시 머무르며 쉬었다가 떠나야 하는 곳이다. 아쉽지만 그렇기에 이토록 아름다운 모습을 간직할 수 있었으리라. 

 

 

IMG_6059 copy

IMG_6095 copy

 

섬에는 바베큐를 구울 수 있는 바베큐장과 테이블, 벤치 몇 개, 자연분해식 화장실이 하나 있을 뿐이다. 식사를 기다리는 동안 섬 주변을 돌아다니며 사진을 찍는데, 멀리서도 모락모락 고기굽는 냄새가 허기진 배를 자극했다. 섬에는 우리뿐만 아니라 다른 나라의 단체 관광객은 물론 몇몇 개인 관광객들도 보였지만 전체적으로 매우 한산한 편이므로 아름다운 자연을 모두 내것인 양, 즐길 수 있었다.

현지식 숯불 바베큐와 한국 김치의 절묘한 조화 속에서 즐겁게 식사를 마쳤다.

 

 

IMG_6101

 

식사 후엔 잠시 해변에서 일광욕을 한 뒤, 소화도 시킬 겸 바다 위에 드러누워 둥둥 떠다녔다. 밥먹 고 얼마 되지 않아 물에 들어가면 배가 아플까봐 조금 걱정이 되었지만, 물 온도가 30도를 웃돌아서 오히려 물 속이 따뜻하다고 느껴질 정도였다. 

 

 

GOPR1239.MP4_000225458

 

젤리피쉬 황홀경

 

오늘의 마지막 코스는 바로 바로~ 젤리피쉬레이크.

무슨 설명이 더 필요할까. 팔라우에 왔다면 머스트 씨must see리스트 1위에 올라야 할 곳이 바로 이곳이다. 젤리피쉬 레이크역시 락아일랜드에 속하므로 보통 락아일랜드 투어나 다이빙 투어를 신청할 때 묶어 신청하는 경우가 많다. 이곳의 환상적인 모습은 이미 지난 기사에서 소개드렸으니 참고하시기를.

▶ 지난 기사 보기 : http://getabout.hanatour.com/archives/152411

 

 

※ 취재 : Get About 트래블웹진 

 

 

정보제공 | Get About 트래블 웹진
토종감자 토종감자

틈틈히 세계를 구경하는 야채 부부. 한국 토종감자와 스위스 수입오이로 만든, 고소하고, 상큼한 이야기를 함께 나누어 보고자 '토종감자 수입오이의 세계여행' www.lucki.kr 이란 공간을 운영하고 있다.

  • 좋아요 1
댓글 0

관련 지역 여행기

여행, 오빠랑, 연인, 가족, 가이드, 휴양지, 리조트, 자유여행, 1박 2일, 3박 4일, 4박 5일, 인천 출발, 김포공항, 추천 일정, 가이드북, 지도, 여행 후기, 여행기, 가볼만한 곳, 추천 맛집, 추천 쇼핑, 질문과 답변, 실시간 최저가 호텔/숙박 가격 비교, 추천 호텔, 추천 숙박, 추천 리조트, 무료 호텔, 무료 숙박권, 무료호텔 응모, 무료 숙박권 응모, 무료 항공, 무료 항공권, 특가 항공, 특가 항공권, 최저가 항공권, 실시간 항공권 가격비교, 알뜰 항공권, 항공권 응모, 에어텔, 패키지, 미니가이드북, 미니 가이드북, 홍콩,마카오,오사카,후쿠오카,도쿄,타이베이,가오슝,타이중,베이징,상하이,칭다오,싱가포르,방콕,푸껫,세부,보라카이,코타 키나발루,파리,로마,런던,바르셀로나,크로아티아,이스탄불,뉴욕,하와이,미서부,괌,시드니,제주,전주,경주,수원,화성,안산,대부도,홍콩 여행,마카오 여행,오사카 여행,후쿠오카 여행,도쿄 여행,타이베이 여행,가오슝 여행,타이중 여행,베이징 여행,상하이 여행,칭다오 여행,싱가포르 여행,방콕 여행,푸껫 여행,세부 여행,보라카이 여행,코타 키나발루 여행,파리 여행,로마 여행,런던 여행,바르셀로나 여행,크로아티아 여행,이스탄불 여행,뉴욕 여행,하와이 여행,미서부 여행,괌 여행,시드니 여행,제주 여행,전주 여행,경주 여행,수원 여행,화성 여행,안산 여행, 대부도 여행,HongKong,Macau,Osaka,Fukuoka,Tokyo,Taipei,Kaohsiung,Taichung,Beijing,Shanghai,Qingdao,Singa-pore,Bangkok,Phuket,Cebu,Boracay,Kota Kinabalu,Paris,Rome,London,Barcelona,Croatia,Istanbul,Newyork,Hawaii,WesternAmerica,Guam,Sydney,Jeju,Jeonju,Gyeongju,Suwon,Hwa-Seong,Ansan Daeb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