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 중입니다.

모바일 웹에서 볼래요

로딩 중입니다.

전문가 여행기

뒤로
 

하늘에서 내려다 본 지구의 역사

그랜드 캐년 Grand Canyon

 

8일간의 무한 캘리포니아 여행에서 가장 아찔했던 그랜드 캐년 헬리콥터 투어를 소개합니다.

그랜드 캐년은 미국 애리조나주(州) 북부에 있는 거대한 협곡으로

매년 전 세계 500만명이 20억 지구의 역사와 마주하기 위해 찾는 곳입니다.

1919년 미국의 국립공원으로 지정되었고, 1979년 유네스코 자연유산에 등록된 인류 모두의 자산이죠.

 

사실 '그랜드 캐년 헬리콥터 투어'는 인당 240불이라는 고가의 옵션입니다.

따라서 금전적 부담이 있는 것도 사실이에요.

그러나 지금 이 순간은 다시 오지 않으리라는 생각에 주저없이 헬기에 올랐습니다.

       

헬기 조종사분들의 듬직한 뒷모습입니다.

사진도 찍어주시고 농담도 건네주시는 등, 친절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었습니다.

시도 때도 없이 쏟아내는 일상의 유머로 가득한 미국인들은 언제나 유쾌하더라구요~

유니폼 입은 남자들은 대부분 멋있는 편인데, 이 분들 역시 그러했습니다. (^^)

       

생각보다 자그마한, 어딘지 모르게 무당벌레나 잠자리를 닮은 헬기입니다.

헬기장으로 들어서는 순간, 엄청난 굉음과 함께 휘몰아치는 헬리콥터 프로펠러의 가공할 힘에

몸을 가누기 힘들어 정신이 살짝 혼미했었는데,

어쩌면 저는 이때부터 몽롱할 준비를 시작했던 것도 같습니다. (ㅋㅋ)

         

자그마한 겉보기와는 다르게 헬기는 조종사 옆 2자리와 뒷 자석 3자리까지 4~5명 탑승이 가능한 규모입니다.

헬기에 오르면 굉음을 피하기 위한 헤드폰을 끼고, 헤드폰에서 흘러나오는 조종사의 설명을 들으며 투어를 시작하게 됩니다.

저는 Lady First 정신으로 무장한 착한 여행 멤버들 덕에 (^^;)

조종사 바로 옆 자리에 앉는 최고의 호사를 누리며 그랜드 캐년을 발 아래에 두고 한껏 감상할 수 있었습니다.

         

우리를 그랜드 캐년의 황홀한 세계로 안내해준, 빡구(?) 조종사입니다.

두 아이의 아버지인 자상남으로 그랜드 캐년에 대한 세세한 설명부터

중간중간 유머러스한 멘트까지 곁들여주는 센스를 겸비하였지요.

이 분 덕분에 50분 정도의 그랜드 캐년 헬리콥터 투어가 더욱 반짝반짝 빛났습니다.

       

제가 앉았던 조종사 옆 맨 앞자리는 바닥 빼고 모두가 유리여서,

그랜드 캐년을 코 앞에서 마주하는 것 같은 착각이 들었습니다.

다만 살짝 고소 공포증이 있는 저 같은 분이라면, 풍광을 조금 포기하고라도 뒷좌석에 앉기를 추천합니다.

헬기는 비교적 일정한 속도로 천천히 그랜드 캐년을 비행하는 편이지만,

비스듬히 날아갈 때는 살짝 무섭기도 했거든요.

게다가 저는 탑승 초반에는 깔깔 웃고 좋아라하다

갑자기 멀미가 시작되어 결국 허옇게 뜬 얼굴로 부축을 받으며 헬기에서 내리고 말았습니다. (^^;)

 

그렇지만 저 빼고는 다들 멀쩡했고, 저도 예전 나이아가라 폭포 헬기투어 때 멀쩡했던 것을 생각해보면,

앞 자리에서 느낀 속도감과 스릴이 약간의 공포가 되어 제 울렁증의 원인이 되었던 것 같기도 하네요.

       

그래도 현기증과 맞바꾼 이 사진들을 좀 보세요!

고가의 옵션투어인데다 멀미까지 느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후회는 없습니다.

뒷 좌석 친구들이 작은 창문으로 고개를 이리저리 돌려가며 그랜드 캐년을 감상할 때,

저는 그랜드 캐년을 발 아래 품고 느꼈으니까요!

마치 날개를 달고 그랜드 캐년을 비행하는 것 같은,

헬기와 한 몸이 된 것 같은 느낌은 조종석 옆자리가 단연 최고였습니다.

비록 멀미로 얼룩지기는 했지만 인생 최고의 경험 중 하나로 밑줄 쫙, 별표 100개 입니다.

       

그랜드 캐년의 엄청난 원시적 자연과 마주했던 순간만큼은 서울이라는 조그만 도시에서

이리저리 부대끼고 성내고 조급해했던 시간들이 한없이 보잘 것 없게 느껴졌습니다.

그래서 저에게 그랜드 캐년은 가슴 터질 것 같았던 일몰부터 체력과 인내심의 한계에 부딪칠 수 있었던 하이킹,

마지막 황홀한 헬리콥터 투어까지 무엇하나 특별하고 소중하지 않은 것이 없는 것 같습니다.

내가 사는 세상 밖에 이렇게 넓은 세계가 숨쉬고 있다는 사실만으로 뭔가 가벼워질 수 있더라구요.

       

그랜드 캐년 헬리콥터 투어는 라스베가스를 기반으로

다양한 헬리콥터 투어를 보유하고 있는 '매버릭'이라는 곳에서 진행되었습니다.

그랜드 캐년을 찾으신다면 이 멋진 경험을 절대 놓치지 마세요.

   

* 정보보기 => http://www.maverickhelicopter.com

       
정보제공 | Get About 트래블 웹진
바람의열두방향 바람의열두방향

여행이 즐거워지는 골목 레시피 '도쿄 맛집'(시공사) 저자. 단순하고 느리게 언제나 여행자의 모습이길 꿈꾸는 게으른 블로거. http://pansophy.blog.me

  • 좋아요 1
댓글 0

관련 지역 여행기

여행, 오빠랑, 연인, 가족, 가이드, 휴양지, 리조트, 자유여행, 1박 2일, 3박 4일, 4박 5일, 인천 출발, 김포공항, 추천 일정, 가이드북, 지도, 여행 후기, 여행기, 가볼만한 곳, 추천 맛집, 추천 쇼핑, 질문과 답변, 실시간 최저가 호텔/숙박 가격 비교, 추천 호텔, 추천 숙박, 추천 리조트, 무료 호텔, 무료 숙박권, 무료호텔 응모, 무료 숙박권 응모, 무료 항공, 무료 항공권, 특가 항공, 특가 항공권, 최저가 항공권, 실시간 항공권 가격비교, 알뜰 항공권, 항공권 응모, 에어텔, 패키지, 미니가이드북, 미니 가이드북, 홍콩,마카오,오사카,후쿠오카,도쿄,타이베이,가오슝,타이중,베이징,상하이,칭다오,싱가포르,방콕,푸껫,세부,보라카이,코타 키나발루,파리,로마,런던,바르셀로나,크로아티아,이스탄불,뉴욕,하와이,미서부,괌,시드니,제주,전주,경주,수원,화성,안산,대부도,홍콩 여행,마카오 여행,오사카 여행,후쿠오카 여행,도쿄 여행,타이베이 여행,가오슝 여행,타이중 여행,베이징 여행,상하이 여행,칭다오 여행,싱가포르 여행,방콕 여행,푸껫 여행,세부 여행,보라카이 여행,코타 키나발루 여행,파리 여행,로마 여행,런던 여행,바르셀로나 여행,크로아티아 여행,이스탄불 여행,뉴욕 여행,하와이 여행,미서부 여행,괌 여행,시드니 여행,제주 여행,전주 여행,경주 여행,수원 여행,화성 여행,안산 여행, 대부도 여행,HongKong,Macau,Osaka,Fukuoka,Tokyo,Taipei,Kaohsiung,Taichung,Beijing,Shanghai,Qingdao,Singa-pore,Bangkok,Phuket,Cebu,Boracay,Kota Kinabalu,Paris,Rome,London,Barcelona,Croatia,Istanbul,Newyork,Hawaii,WesternAmerica,Guam,Sydney,Jeju,Jeonju,Gyeongju,Suwon,Hwa-Seong,Ansan Daebu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