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웹에서 볼래요

뉴욕 브로드웨이 뮤지컬! 오페라의유령 VS 알라딘

뉴욕 브로드웨이 뮤지컬! 오페라의유령 VS 알라딘

봉슬

2019.08.30


 오페라의유령 vs 알라딘 
뉴욕, 이름만 들어도 설레는 그곳에서 브로드웨이 대표 뮤지컬 두 편 비교하기!


1_(1)_25344017.jpg

많은 도시를 여행했지만 뉴욕 여행을 마치고 돌아오는 길 했던 생각, "역시, 뉴욕은 뉴욕이구나." 타임스퀘어의 반짝이는 전광판과 센트럴 파크의 여유. 바쁘게 돌아가는 뉴요커의 일상을 경험하다가 브루클린 브릿지에서 지는 노을을 바라볼 때의 황홀함. 즐길 거리도, 매력도 다양한 뉴욕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게 또 하나 있다.

1_(2)_90486136.jpg

New York Broadway Musical

바로 뉴욕 브로드웨이 뮤지컬! 세계적인 뮤지컬의 도시. 런던, 라스베가스와 함께 손꼽히는 곳이 바로 뉴욕이다. "뉴욕까지 와서 브로드웨이 뮤지컬을 놓칠 수 없지!" 하며 혼자 두 편이나 보고 그저 감탄만 하다가 돌아왔다.

한 편은 고전 <오페라의 유령>이었고, 다른 한 편은 디즈니의 명작이자 좀 더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알라딘>이었다. 뉴욕은 역시 뉴욕이고, 브로드웨이는 괜히 뮤지컬의 성지가 아니었다. 한 편에 10만원 전 후인 티켓 값을 내고서라도 매일, 매 회 전 객석이 빼곡하게 차는 이유가 있었다. 뉴욕 뮤지컬 관람 할 때 알면 좋을 소소한 팁과, 오페라의 유령 vs 알라딘 뮤지컬 두편을 비교 해 보자.



1_(3)_91908250.jpg

 뉴욕 뮤지컬 관람 TIP 

1) 인기 뮤지컬은 일정부터 잡아 예약 먼저 하기!
놀랍게도 인기 작품의 좋은 좌석 티켓은 무려 1년 전부터 미리 예약한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원하는 좌석에서 꼭 보고 싶은 뮤지컬이 있다면, 여행 일정이 잡히고 바로 예약하는 것을 추천한다. 한국에는 많은 티켓 구매대행 사이트들이 있다. 내가 예약한 곳은 오쇼(Oh show)라는 티켓 전문 여행사였고, 두 편의 뮤지컬 다 입장이나 예약에 혼선 없이 만족스럽게 잘 보고 왔다.


2) 금액이 부담스럽다면 로터리 티켓에 도전!
· TKTS : 미판매된 티켓을 저렴한 가격으로 할인 판매하는 티켓박스. 타임스퀘어 한가운데에 있어 오가면서 쉽게 볼 수 있다. 운이 좋으면 저렴하게 티켓을 구할 수 있다. 단점은 긴 줄과 운에 따라 원하는 공연의 티켓이 없을 확률이 있다는 점이다.
· LOTTERY(로터리) : 말 그대로 원하는 티켓을 응모하면 추첨을 통해 티켓을 구할 수 있는 곳이다. 로터리 사이트에서 현재 상영 중인 뮤지컬과 로터리 응모 가능 여부를 살펴보고, 간단한 개인 정보를 입력하면 끝! 오전 9시에 당첨 메일이 오고, 그로부터 1시간 이내 결제까지 완료해야 한다. 약 $30에 브로드웨이 뮤지컬 한 편을 볼 수 있는 행운에 도전하고 싶은 사람은 응모해보는 재미가 쏠쏠하다. 하지만 불확실한 일정으로 자유롭게 여행하기 어려운 관광객들에게는 비추이다.

* 로터리 홈페이지 : https://lottery.broadwaydirect.com/


3) 입장은 시작 시간보다 30분~40분 일찍!
좌석은 지정되어 있지만, 뮤지컬 시작 1시간 전부터는 극장 입구에 줄이 늘어나기 시작한다. 여유롭게 방문하여 입장 후 판매하는 기념품, 간단한 마실 것들, 먹거리 등을 둘러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시간에 딱 맞추기보다는 최소 30분 전에는 줄 서서 입장하길 추천한다. 객석에 앉아 모두가 함께 설레는 그 순간을 만끽하시길!


4) 술과 간단한 스낵을 파는 스낵바가 있다!
무겁고 정숙한 분위기가 아닌, 칵테일 한 잔과 함께 뮤지컬을 즐기기 좋은 이곳의 문화. 중간 쉬는 시간(인터미션)에 나가서 마시기에는 조금 혼잡하고 시간이 짧을 수 있으니 시작 전 여유 있게 가서 마시길 추천한다.



 오페라의 유령  The Phantom Of The Opera
마제스틱 극장 (Majestic Theatre) - 245 W 44th St, New York, NY 10036 미국

뉴욕_뮤지컬-1_72260768.jpg

뉴욕_뮤지컬-4_87319074.jpg

브로드웨이에서 뮤지컬이라니! 첫 뮤지컬로 어렸을 적부터 꿈 꿔왔던 오페라의 유령을 보다니 감회가 새로웠다. 한 시간쯤 일찍 갔음에도 불구하고 브로드웨이에서 최장기 진행되고 있는 공연인 만큼 줄이 길었다.

뉴욕_뮤지컬-7_75903743.jpg

뉴욕_뮤지컬-6_72279877.jpg

입구 옆쪽으로 인증샷 찍기 좋은 포토스팟 발견! 그동안 쌓인 오랜 시간들이 담겨 있는 수많은 팬텀과 공연 사진들이 있었다. 모자이크 형식으로 붙어있는데 멀리서 보면 팬텀의 가면이 되는 것도 신선했다.

뉴욕_뮤지컬-10_46907556.jpg

:: 오늘 극 중 배역을 맡은 배우들

뉴욕_뮤지컬-12_43000652.jpg

공연은 정숙해야 한다는 편견을 깨준 매점. 술을 판다. 그것도 바텐더가 바로바로 주문을 받아 칵테일을 제조해준다니!

뉴욕_뮤지컬-22_47236391.jpg

뉴욕_뮤지컬-20_20909194.jpg

뉴욕_뮤지컬-21_18619960.jpg

무대에서 살짝 아래로는 오케스트라단이 들어와 있다. 웅장한 오르간 연주로 듣는 오페라의 유령 OST는 말 그대로 '소름'이었다. 알라딘 뮤지컬과는 다르게 자막이 없었고, 오페라로 부르는 노래 부분은 가사 전달이 잘되지 않는 편이라 내용 이해가 비교적 어려웠다.

뉴욕_뮤지컬-29_64895734.jpg

뉴욕_뮤지컬-17_51955071.jpg

:: 아쉽게도 한국어 동시 통역이 지원 되지 않았다. 노란 스티커 붙어있는 언어만 통역 지원 가능.

뉴욕_뮤지컬-24_82087343.jpg

오페라의 유령은 무대장치가 화려하기로 유명한 뮤지컬이다. 유명한 장면인 샹들리에가 뚝 떨어지는 장면, 크리스틴과 팬텀이 배를 타고 지하에 둥둥 떠다니는 연출은 눈앞에서 보면서도 신기하고 놀라웠다.

말 그대로 뮤지컬 내용의 주가 되는 것이 1800년대의 무도회 인지라 무대 의상도 화려해 보는 눈이 즐겁다. 특히 2부가 시작되는 가면 무도회가 펼쳐지는 순간은 눈과 귀가 즐겁고 황홀한 순간. 놓치지 마시길!

뉴욕_뮤지컬-19_98282695.jpg

스토리가 진행되는 주 배경인 화려한 오페라하우스와 팬텀이 살고 있는 캄캄한 지하세계가 대비되는데 한 무대에서 쭉 진행되어도 전환이 빨라 인상적이었다. 하지만 2부로 넘어가면서 스토리가 살짝 늘어지는 감이 있었다.

애틋하고 아련한 팬텀의 사랑 표현, 가녀리고 사랑스러운 크리스틴의 성향이 노래와 연기에 그대로 묻어있어 충분히 진행을 따라갈 수는 있었지만, 오페라로 부르는 노래 가사, 빠르고 분량이 많은 영어 대사가 조금 힘겹다는 평이 많았던 뮤지컬이었다.

하지만 연기력, 무대연출, 화려한 의상, 스토리가 탄탄한 고전인 만큼 실망시키지 않는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어린이가 없는 가족, 어르신과 함께 하는 여행자, 영어가 어느 정도 익숙한 분들께 추천한다.


 알라딘  Aladdin
뉴 암스테르담 극장 (New Amsterdam Theatre)214 W 42nd St, New York, NY 10036 미국

뉴욕_브로드웨이_뮤지컬_알라딘-16_87678233.jpg

뉴욕_브로드웨이_뮤지컬_알라딘-2_31041233.jpg

아마 최근 개봉한 영화 알라딘의 영향으로 지금 브로드웨이에서 가장 핫한 뮤지컬 중 하나가 아닐까 싶다. 내가 방문했던 때만 해도 한자리 남은 것을 겨우 예약해 맨 뒷자리에서 보고 왔는데, 지금 뉴욕에서는 또 얼마나 인기가 많을지. 브로슈어에 함께 나온 디즈니의 다른 뮤지컬들도 꾸준히 사랑받는 뮤지컬이다.

어린 아이들이 있다면 역시 디즈니다. 미국 브로드웨이에서 가장 인기가 많은 뮤지컬이 라이온킹. 최근 떠올라 사랑받고 있는게 바로 겨울왕국이라고 한다.
뉴욕_브로드웨이_뮤지컬_알라딘-3_71436282.jpg

뉴욕_브로드웨이_뮤지컬_알라딘-4_24441824.jpg

보랏빛 가득한 알라딘 뮤지컬 굿즈들. 알라딘의 상징과도 같은 지니의 황금 램프, 디즈니 로고와 꼬부라진 글씨가 곳곳에 들어간 머그컵·에코백·가방·티셔츠·액세서리들을 판다.

아무래도 디즈니 효과인지, 오페라의 유령보다 굿즈 종류가 더 많았고 가볍게 사기에 좋은 아이템이 많았다. 자스민 공주가 실제로 착용한 사진이 있는 팔찌 등 액세서리들도 예뻤고, 양탄자와 에코백을 사면 알라딘 머그컵을 주는 등 이벤트도 하고 있었다.

뉴욕_브로드웨이_뮤지컬_알라딘-8_79176002.jpg

무료로 나눠줬던 PLAYBILL. 뮤지컬 출연진들에 대한 정보뿐 아니라 전반적인 뮤지컬 관람에 대해, 브로드웨이 뮤지컬에 대해 잘 설명하고 있어 기념품으로 챙겨오기에도 좋았다.

뉴욕_브로드웨이_뮤지컬_알라딘-6_11071589.jpg

무대 양옆으로 자막이 나왔다. 뒷좌석에선 잘 보이지 않았지만, 그래도 빠른 대사들을 놓칠 때 자막들이 꽤 유용했다.

뉴욕_브로드웨이_뮤지컬_알라딘-10_93129169.jpg

양탄자를 타고 자스민과 알라딘이 떠나는 장면이 알라딘의 상징과도 같은 순간이 아닐까 싶다. 영화 알라딘에서는 그 장면을 정말 세계 곳곳으로 멀리 양탄자를 타고 떠나 구경하는 모습으로 표현되었다면, 뮤지컬 알라딘에선 그저 까만 밤하늘에 반짝이는 별들 사이로 양탄자를 타고 나는 모습으로만 표현되었다.

아무래도 공간의 제약, 특수효과 등의 한계가 있었겠지만 개인적으로는 뮤지컬 알라딘의 그 장면에 한 표. 관람객들 모두가 입을 모아 감탄하며 황홀하게 바라보았던 순간이다.

뉴욕_브로드웨이_뮤지컬_알라딘-12_59032975.jpg

:: 마지막 무대인사 때 촬영한 한 장.

A Whole new world가 흘러나오고, 캄캄한 무대 위 주인공 두 사람만 빛나는 그 순간. 신기하게도 양탄자는 실제로 날아다녔고, 어떻게 연출한 건지 모두가 신기해하며 감탄할 만큼 무대장치가 잘 갖춰있었다.

뉴욕_브로드웨이_뮤지컬_알라딘-15_84082654.jpg

어쩜 이렇게 딱 맞는 문구를 적어놨나 싶었다. LET THE BROADWAY MAGIC BEGIN. 알라딘은 무대 위에서 배우들이 춤추고 노래만 하는 단순한 공연이 아니라, '마법과도 같은 쇼' 였다.

배역에 딱 맞는 배우들의 엄청난 연기를 볼 수 있고, 특히 진짜 지니가 인간의 모습으로 환생한다면 이 모습일까 싶었던 지니 역할의 배우까지도. 뛰고 날아다니는 배우들과 뒤에서 함께 춤추는 댄서들의 칼 군무는 말할 것도 없다.



뉴욕_뮤지컬-31_36501792.jpg

늦은 가을의 뉴욕은 코끝이 쌀쌀한 밤바람이 불었다. 뮤지컬을 보고 나오면 그 앞에서 관광객을 기다리고 있는 자전거 인력거 운전자들이 호객행위를 하고 있었고, 관람객들은 막 끝난 뮤지컬에 대해 함께 온 사람과 열띤 토론을 하고 있는 브로드웨이의 풍경. 바쁘게 돌아가는 미국의 중심 뉴욕에 갔다면, 브로드웨이 뮤지컬을 통해 또 다른 마법과도 같은 순간을 여행하시길.

정보제공 GetAbout 트래블웹진
봉슬

 

댓글 0
댓글쓰기
0/600
등록

작성된 댓글이 없습니다.
이 글의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추천 여행기

여행, 오빠랑, 연인, 가족, 가이드, 휴양지, 리조트, 자유여행, 1박 2일, 3박 4일, 4박 5일, 인천 출발, 김포공항, 추천 일정, 가이드북, 지도, 여행 후기, 여행기, 가볼만한 곳, 추천 맛집, 추천 쇼핑, 질문과 답변, 실시간 최저가 호텔/숙박 가격 비교, 추천 호텔, 추천 숙박, 추천 리조트, 무료 호텔, 무료 숙박권, 무료호텔 응모, 무료 숙박권 응모, 무료 항공, 무료 항공권, 특가 항공, 특가 항공권, 최저가 항공권, 실시간 항공권 가격비교, 알뜰 항공권, 항공권 응모, 에어텔, 패키지, 미니가이드북, 미니 가이드북, 홍콩,마카오,오사카,후쿠오카,도쿄,타이베이,가오슝,타이중,베이징,상하이,칭다오,싱가포르,방콕,푸껫,세부,보라카이,코타 키나발루,파리,로마,런던,바르셀로나,크로아티아,이스탄불,뉴욕,하와이,미서부,괌,시드니,제주,전주,경주,수원,화성,안산,대부도,홍콩 여행,마카오 여행,오사카 여행,후쿠오카 여행,도쿄 여행,타이베이 여행,가오슝 여행,타이중 여행,베이징 여행,상하이 여행,칭다오 여행,싱가포르 여행,방콕 여행,푸껫 여행,세부 여행,보라카이 여행,코타 키나발루 여행,파리 여행,로마 여행,런던 여행,바르셀로나 여행,크로아티아 여행,이스탄불 여행,뉴욕 여행,하와이 여행,미서부 여행,괌 여행,시드니 여행,제주 여행,전주 여행,경주 여행,수원 여행,화성 여행,안산 여행, 대부도 여행,HongKong,Macau,Osaka,Fukuoka,Tokyo,Taipei,Kaohsiung,Taichung,Beijing,Shanghai,Qingdao,Singa-pore,Bangkok,Phuket,Cebu,Boracay,Kota Kinabalu,Paris,Rome,London,Barcelona,Croatia,Istanbul,Newyork,Hawaii,WesternAmerica,Guam,Sydney,Jeju,Jeonju,Gyeongju,Suwon,Hwa-Seong,Ansan Daebudo